이슈와뉴스

JTBC 수목드라마 ‘월간 집’ 채정안x안창환, 싸우다 정들각♥?!

JTBC 수목드라마 ‘월간 집’ 채정안x안창환, 싸우다 정들각♥?!

  • 임종태 기자
  • 승인 2021.07.20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 좋아하냐?” 안창환 쥐어박은 채정안, 상극 콤비 꿀잼 예고
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 JTBC스튜디오
사진제공 : 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 JTBC스튜디오

JTBC ‘월간 집’ 상극 콤비, 채정안과 안창환의 마음이 움직이기 시작한다. 단, 섣부른 예측은 금물이다. 

JTBC 수목드라마 ‘월간 집’(극본 명수현 연출 이창민 제작 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 JTBC스튜디오) 13년차 에디터 여의주(채정안)와 남상순(안창환)의 관계 변화가 시청자들의 틈새 궁금증을 유발하고 있다. 마치 오래된 여사친, 남사친처럼 눈만 마주쳤다 하면 사소한 일들로 티격태격하지만, 가장 힘든 결정적 순간에는 서로에게 기대는 모습이 그려졌다. 오고 가는 쌈 속에 싹튼 정이 과연 로맨스로 변모할 수 있을지 기대된다. 

인생 최대 목표가 청약 당첨과 함께 여자친구 ‘요미요미’(김소은)와 결혼하는 것이었던 상순. 그러나 청약 당첨 소식과 함께 여자친구의 바람 현장을 목격했고, 결국 이별을 통보 받았다. 그런 그의 곁을 지킨 건 의주였다. 오늘(20일) 공개된 스틸컷과 사전 공개된 11회 예고 영상도 극심한 이별 후유증을 겪고 있는 상순과 그를 위로하는 의주를 담고 있다. 

의주는 “힘내. 네가 얼마나 괜찮은 남자인데”라고 상순을 위로하며 함께 술잔을 기울인다. 그런 그녀에게 “나 좋아하냐?”라고 물은 상순 때문에 순간 묘한 핑크빛 분위기가 감돈다. 하지만 이는 섣부른 예측. 의주가 “어림도 없으니까 꿈 깨”라는 그의 머리를 쥐어 박은 것이다. 한 번을 지지 않는 이들의 귀여운 신경전에 결국 또 웃음이 터진다. 

제작진은 “이번 주부터 ‘돈 많은 아저씨’라는 남모를 비밀이 있는 의주와 청약에 당첨됐지만 이별한 상순의 남은 이야기가 본격적으로 풀릴 예정이다”라며, “그 과정에서 의주와 상순이 숱한 쌈을 반복하게 되지만, 예전과는 다른 무언가가 있다”고 귀띔, 호기심을 자극했다. 이어 “과연 두 사람의 관계가 어떻게 바뀌게 될지, 함께 지켜봐 달라”고 당부했다. ‘월간 집’은 매주 수, 목 밤 9시 JTBC에서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