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안산시 CCTV 관제센터, 각종 범죄해결사 역할 ‘톡톡’

안산시 CCTV 관제센터, 각종 범죄해결사 역할 ‘톡톡’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1.07.13 12: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범죄현장 포착하고 신속히 경찰에 통보…공로 인정받아 경찰 감사장 받기도

안산시(시장 윤화섭)가 24시간 운영하는 방범CCTV 통합관제센터 모니터링을 통해 음주운전자 검거부터 다양한 범행을 신속히 파악하고 경찰에 알려 사건해결은 물론, 2차 피해도 예방하고 있다.

13일 시에 따르면 방범CCTV 통합관제센터 한 직원은 지난달 9일 오전 0시30분께 중앙역 인근 한 주차장에서 술을 마시고 있는 남성을 주목했다.

주차장에서 술을 마시는 모습에 혹시나 하는 생각에 주의 깊게 모니터링했고, 이 남성이 차량에 타는 즉시 경찰에 통보했다. 남성은 결국 멀리 가지 못하고 신속히 현장에 출동한 경찰에 검거됐다.

방범CCTV 통합관제센터는 이 사건 외에도 선부동의 한 공원에서 술을 마시고 오토바이를 타는 남성을 경찰에 통보해 신속한 검거를 돕는 등 올해 모두 3건의 음주운전자 검거 및 2차 사고 예방에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이밖에도 고잔동의 한 도로에서 차량 주행 중 추돌 사고를 내고 후속조치 없이 이동하는 차량을 경찰에 통보하는가 하면, 폭행 현장을 포착하고 경찰에 알리는 등 각종 범죄해결에 큰 기여를 하고 있다.

앞서 음주운전자 검거 역할에 큰 역할을 한 직원은 이달 초 안산단원경찰서로부터 감사장을 받기도 했다.

방범CCTV 관제센터는 관내 설치된 4천여 대의 방범CCTV를 24시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며 음주운전은 물론 ▲절도 ▲뺑소니 ▲기물파손 ▲위험시설물 등에 대한 신속한 대처를 하고 있으며 ▲비상벨 ▲스마트폰 여성안심귀가서비스 응대 ▲경고방송 등 방범예방 활동을 통해 작년 1천44건, 올해 현재까지 모두 600여건의 범죄예방 및 사건 해결에 기여했다.

특히 지난해 구축된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을 통해 경찰·소방·법무부 위치추적중앙관제센터 등과 방범CCTV 영상을 실시간으로 공유하며 긴급한 사건사고 및 재난발생에 신속히 대처하고 있다.

김춘근 도시정보센터장은 “최첨단 CCTV 관제시스템을 활용해 앞으로도 시민 여러분의 안전을 책임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