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MBC ‘라디오스타’ 차지연X이호철, 매력 철철 반전의 순둥 매력! 水 2049 전체 시청률 X 1부 5.9% 동시간대 시청률 1위!

MBC ‘라디오스타’ 차지연X이호철, 매력 철철 반전의 순둥 매력! 水 2049 전체 시청률 X 1부 5.9% 동시간대 시청률 1위!

  • 임종태 기자
  • 승인 2021.06.10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보연, 전노민과 재회 소감! 소 쿨한 동안 누나! 개미허리 비결? “내 인생에 야식 없어”
MBC ‘라디오스타’ 방송 화면 캡처
사진제공 : MBC ‘라디오스타’ 방송 화면 캡처

김보연, 김응수, 차지연, 이호철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드라마 속 케미를 뛰어넘는 환상의 ‘누나 동생’ 케미로 시청자들의 웃음 취향을 저격했다.

특히 ‘모범택시’에서 카리스마 빌런을 연기했던 차지연과 이호철은 노안 공감 토크로 대동단결하며 세상 여리고 순하디순한 반전 매력을 자랑해 안방을 사로잡았다. 

지난 9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기획 강영선 / 연출 강성아)는 김보연, 김응수, 차지연, 이호철이 출연한 ‘누난 너무 예뻐’ 특집으로 꾸며졌다. 

10일 시청률 조사 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라디오스타’는 시청률 5.9%(수도권, 1부 기준)로 동시간대 1위를 기록했다. 광고 관계자들의 주요 지표이자 채널 경쟁력을 가늠하는 핵심 지표인 2049 시청률은 3.0%를 기록, 수요일 전체 1위를 차지하며 장수 예능의 힘을 과시했다. 

최고의 1분은 차지연이 이호철의 노안 미남 매력 뒤에 숨겨진 사랑스러운 매력을 고발하고 볼을 우쭈쭈 쓰다듬는 장면으로 7.3%를 기록했다. 

동안 누나와 노안 동생들 조합으로 꾸며진 ‘누난 너무 예뻐’ 특집은 드라마 속 케미를 넘어 예능에서도 빛난 누나 동생의 특급 입담과 폭소 유발 환장의 케미가 빈틈없이 펼쳐지며 안방을 사로잡았다.

방부제 미모를 자랑하는 ‘동안 누나’ 김보연은 쿨한 입담을 뽐냈다. 65세의 나이에 드라마 ‘결혼작사 이혼작곡’에서 수영복 자태로 화제를 모았던 것에 대해 “허리 사이즈가 23~24인치다. 내 라이프에 야식은 없다”며 몸매 관리법을 공개했다. 또 해당 드라마에서 전 남편 전노민과 재회한 것을 두고 “이혼하고 다시 보니까 (기분이) 되게 이상하더라”라며 덤덤하고 쿨하게 소감을 들려줘 시선을 모았다.

미국에서 명문대를 졸업하고 각각 배우와 모델로 활약하는 모전여전 미모의 두 딸들의 사진도 공개했다. 첫째 딸이 결혼을 해서 손주가 있지만 ‘할머니’라는 말을 들을 때 아직 어색하다고 솔직고백하기도. 

‘동안 누나’ 김보연과 케미를 자랑한 노안의 아이콘 김응수는 “보연 누나는 저에게 영원한 아이돌”이라고 찐 팬심을 드러냈다. 특히 김응수는 김보연과 같은 드라마에 출연하면서 요즘 제일 많이 듣는 말이 “‘김보연이 누나야?’라는 말이다. 우리 어머니마저 ‘김보연이 누나야?’라고 물을 정도”라고 어머니조차 놀라게 한 노안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새내기 시절 ‘만학도’라는 루머에 휩싸이고, 20대 시절부터 본래보다 나이 많은 역할을 주로 맡았다는 김응수는 피부만은 놀라운 동안이라고 자랑하며 고현정급 피부관리 비법을 공개했다. 또 꿀광피부로 화장품 광고까지 찍었다며 피부 미남 부심을 뽐냈다.

드라마 ‘모범택시’에서 최강 카리스마 빌런 보스와 매 맞는 비서로 호흡을 맞춘 배우 차지연과 이호철 역시 노안공감 토크와 세상 순둥한 반전미로 유쾌한 웃음을 선사했다.

차지연은 ‘모범택시’ 미팅 당시, 외모부터 엄청난 내공이 느껴지는 구비서 역의 이호철이 자신보다 어리다는 감독의 말에 깜짝 놀랐다고 첫인상을 소환했다. 그러자 이호철은 “누나도 전지현 선배보다 동생이잖아요!”라고 응수해 노안 배틀로 웃음을 자아냈다. 

또 차지연은 “학생 시절 버스를 타며 회수권을 냈는데 기사님에게 ‘왜 아가씨가 학생권 내느냐’는 말을 들어야 했다”며 노안 경험담을 소환하고, 이호철 역시 “나 역시 주말에도 교복을 입어야 하나 고민했다”며 추억을 꺼내 대동단결하기도. 

이처럼 반전 매력을 자랑한 차지연은 배우이기도 한 남편 윤은채를 향한 애정도 듬뿍 과시했다. 그는 “이 세상에서 저를 지켜준 유일한 사람”이라며 “다시 태어나도 나는 꼭 당신이랑 결혼할 거야!”라며 영상편지를 띄웠다.

김응수도 깜짝 놀란 85년생 ‘노안좌’이자 신스틸러 이호철은 “송중기, 고준희, 양세형과 동갑”이라고 밝히며 젠틀한 한석규마저 첫만남에 어려워했던 노안 일화를 소환했다.

또 남편 사랑을 고백한 차지연의 눈물 고백에 함께 눈물을 글썽이며 마음 여린 순둥美를 드러냈다. 이에 차지연은 “우리 이렇게 여린 사람들인데”라고 외치며 악역과 정반대인 순둥미로 대동단결했다. 강아지와의 산책과 게임이 일상의 전부라는 이호철은 종이 접기를 하는 귀여운 반전매력이 있다고 입덕 포인트를 털어놓기도. 

방송 후 시청자들은 “차지연 배우님 러블리한 매력이 있네요”, “김보연 씨, 저 나이에 긴 생머리가 어울리다니!”라는 반응을 보였다.

다음 주에는 정재용, 김동완, 신지, 김용준이 출연하는 '떼창유발자’ 특집이 예고됐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