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JTBC '언더커버' 지진희, 액션 본능 발산 비하인드 컷 공개 맨몸 투혼 속 ‘심쿵’ 미소! 정만식·한고은과 모니터링 삼매경

JTBC '언더커버' 지진희, 액션 본능 발산 비하인드 컷 공개 맨몸 투혼 속 ‘심쿵’ 미소! 정만식·한고은과 모니터링 삼매경

  • 임종태 기자
  • 승인 2021.05.04 1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맨몸 투혼 속 ‘심쿵’ 미소 포착! 정만식·한고은과 모니터링 삼매경
(주)스토리티비·JTBC스튜디오
사진제공 : (주)스토리티비·JTBC스튜디오

‘언더커버’ 지진희의 치열한 사투가 시청자들의 마음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JTBC 금토드라마 ‘언더커버’(연출 송현욱, 극본 송자훈·백철현, 제작 (주)스토리티비·JTBC스튜디오) 측은 4일, 숨 막히는 추격전과 화끈한 액션으로 쾌감을 선사한 지진희의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지난 방송에서 한정현(지진희 분)은 자신의 비밀과 소중한 가족을 지키기 위해 고군분투했다. 아내를 대신해 차민호(남성진 분)가 남긴 화수분 사업 문서를 확인한 그는 자신의 진짜 신분 ‘이석규’, 그리고 과거 임무 중 만났던 또 다른 언더커버의 익숙한 요원명(가짜 신분)에 혼란스러웠다. 한정현은 최연수를 속이고 차민호의 죽음과 화수분 사업에 대해 파헤치기 시작했다. 오랜 세월 깊숙이 묻어둔 ‘이석규’라는 이름, 그리고 그를 엄습해 오는 과거의 그림자는 한정현을 뒤흔들기 시작했다.

‘언더커버’는 안기부 요원 ‘이석규’ 대신, 평범한 가장 ‘한정현’이 되어 살아가는 한 남자의 이야기를 그린다. 자신의 모든 걸 버리고 사랑을 선택했지만, 그 과거는 현재를 조여들고 있다. 아내에게 정체가 발각될 위기 속에 소중한 가족을 지키기 위한 그의 외로운 싸움이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사랑하는 이들과 신념, 정의를 지키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한정현의 캐릭터가 매력적이었다”라고 밝힌 지진희의 말처럼, 시청자들 역시 그의 파란만장한 서사에 깊이 공감하며 열띤 응원과 지지를 보내고 있다.

가족을 지키기 위한 한정현의 사투가 본격화되면서 지진희의 액션 연기도 제대로 폭발했다. 가족에게 닥친 위기 앞에서 엘리트 요원의 본능을 일깨우며 화제를 불러일으켰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에는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은 액션 명장면의 비하인드 컷이 담겨 있다. 먼저 맨몸 투혼을 펼치는 지진희의 미소가 설렘을 유발한다. 지진희는 달려오는 차량에 과감히 몸을 던지는 등 몸을 사리지 않는 열연으로 실감 나는 장면을 탄생시켰다고. 한정현과 도영걸(정만식 분)의 격투신 현장도 이목을 집중시킨다. 특히 이 장면은 가족의 위기에 한정현이 분노를 터뜨린 주요한 터닝 포인트로 시청자들의 심박수를 높였다. 지진희, 정만식의 꼼꼼한 모니터링은 빈틈없는 액션 합을 맞추기 위한 이들의 노력을 짐작게 한다. 여기에 강렬했던 고윤주(한고은 분)와의 골목 액션도 빼놓을 수 없다. 끊임없이 의견을 나누며 완성도에 신중을 기하는 두 사람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한정현의 과거와 얽힌 고윤주의 심상치 않은 등장, 그리고 이들의 재회가 가져올 변수에 궁금증이 쏠리고 있다.

‘언더커버’ 제작진은 “지진희가 몸을 사리지 않는 열연으로 한정현의 애틋하고 처절한 고군분투를 그려내고 있다. ‘언더커버’의 액션신은 짜릿하고 통쾌한 쾌감을 더해, 한정현이 처한 상황과 그의 감정선을 보여주는 장치로써 의미가 있다”라며 “‘이석규’의 존재가 수면 위로 떠 오르고, 최연수가 공수처장 후보로 확정된 가운데 거세지는 위기와 위협에 맞설 한정현의 반격을 지켜봐 달라”라고 전했다.

한편, ‘언더커버’ 5회는 오는 7일(금) 밤 11시 JTBC에서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