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서울시립북부장애인종합복지관, 장애인 역량강화 및 권익옹호사업 실시

서울시립북부장애인종합복지관, 장애인 역량강화 및 권익옹호사업 실시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1.03.03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참여할 장애인 당사자와 지역주민 모집
서울시립북부장애인종합복지관의 장애인 역량강화 및 권익옹호사업 참여자 모집 안내 포스터

서울시립북부장애인종합복지관은 장애인 역량강화 및 권익옹호사업으로 ‘동호인(장애인 시민옹호)’과 ‘같이의 가치(서울스몰스파크)’, ‘북부인권학교’에 참여할 장애인 당사자와 지역주민을 모집한다.

첫째, 장애인 시민옹호활동 ‘동호인’은 동네에서 옹호를 위해 만나는 사람들의 줄임말로 같은 동네에 있는 장애, 비장애 주민이 정기적으로 만나 장애인의 권익을 옹호하는 활동을 진행한다.

이 과정은 비장애주민과 장애주민이 각각 시민옹호인 양성교육과 장애당사자교육을 수료한 후 1대1로 매칭해 안부 확인, 장보기, 카페 가기 등과 같은 일상생활에서의 옹호 활동을 하게 된다.

둘째, 같이의 가치는 서울시복지재단 서울스몰스파크 지원사업으로 장애, 비장애주민의 소모임활동을 지원한다. 장애·비장애주민이 지역사회 주민으로 동등한 관계 속에서 소통을 강화하고 사회참여를 확대, 장애인에 대한 부정적 인식을 개선하는 활동이다. 서울시에 사는 4인 이상의 장애, 비장애주민이 모여 3개월 이상, 3회 이상의 활동을 계획하고 신청하면 심사를 통해 최대 50만원을 지원한다.

셋째, 북부인권학교는 발달장애당사자의 인권의식 향상과 역량강화를 위한 일상적 권익옹호활동의 하나이다. 참여자가 서로 친해지고 인권에 대해 배운다. 쉬운 자료 만들기, 인권신문 만들기, 지역행사 참여하기, 캠페인 등의 인권을 지키기 위한 다양한 자조활동을 하게 된다.

모든 활동의 참여 비용은 무료이고 신청은 3월 2일(화)부터 진행되며 방문 또는 온라인(QR코드 접속 또는 복지관 홈페이지 공지사항 참고)으로 접수가 가능하다.

서울시립북부장애인종합복지관은 다양한 권익 옹호 활동을 통해 지역사회에서 장애, 비장애 주민이 만나 관계를 맺고 주민 모두가 일상의 삶을 누릴 수 있는 환경이 만들어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