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MBC ‘폰클렌징’ 러블리즈 미주, 셀카 비밀 공개 ‘적나라한 비포&애프터’

MBC ‘폰클렌징’ 러블리즈 미주, 셀카 비밀 공개 ‘적나라한 비포&애프터’

  • 임종태 기자
  • 승인 2021.02.23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폰클렌징’ 미주의 손이 닿기 전&후 달라진 사진들, ‘보정의 신’ 등극
MBC ‘폰클렌징’
사진제공 : MBC ‘폰클렌징’

‘폰클렌징’ 러블리즈 미주의 셀카 비밀이 밝혀진다. 

오늘(23일) 방송되는 MBC 예능 ‘폰클렌징’(연출 박창훈)에서는 방송 최초 아이돌 휴대폰 사진첩 속 셀카들이 대방출된다. 94년생 절친 러블리즈 미주와 오마이걸 효정은 팬들은 모르는 날 것의 셀카 사진들을 공개해, MC 윤종신, 유인나, 딘딘의 눈을 번쩍 뜨게 만들었다고 한다. 

특히 ‘숨 쉬듯 셀카를 찍는다’는 미주는 4천 장이 넘는 셀카들을 쏟아내 모두를 놀라게 했다고 한다. 그 중에서도 MC들의 눈길을 끈 것은 휴대폰에 고스란히 저장된 미주의 보정 전&후 사진들이었다. 

공개된 사진은 ‘보정의 신’ 미주의 손이 닿기 전과 후가 적나라하게 드러나 웃음을 자아낸다. 팔뚝살부터 얼굴살까지 마법의 손 터치로 달라진 미주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 밖에도 머리 볼륨부터 승모근에 이르기까지 미주의 세세한 손길이 닿은 사진들에 MC들은 감탄을 터뜨릴 수밖에 없었다고. 계속해 등장하는 전&후 비교 사진으로 인해 현장은 웃음 폭탄이 터졌다는 후문이다. 

이에 미주는 현장에서 직접 윤종신의 사진을 터치하며, 신들린 보정 솜씨를 입증했다고 한다. 윤종신은 미주의 섬세한 손길 덕분에 아이돌(?) 외모로 다시 태어났다는 후문. ‘보정 여신’ 미주의 손길로 달라진 윤종신의 모습, 그리고 미주의 걸그룹 셀카 비밀이 더욱 궁금해진다. 

한편, MBC 사진 정리 서비스 ‘폰클렌징’은 3부작 파일럿 프로그램으로, 오늘(23일) 오후 9시 20분 마지막 회가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