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자녀의 진로·직업 고민하는 아빠를 위한 좋은 아빠 지침서 ‘아빠 무슨 일 있어?’ 출간

자녀의 진로·직업 고민하는 아빠를 위한 좋은 아빠 지침서 ‘아빠 무슨 일 있어?’ 출간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1.01.22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행착오 끝에 두 아들과 진로·직업뿐 아니라 속 깊은 이야기까지 나누는 ‘좋은 아빠’

렛츠북이 자녀의 진로와 직업을 고민하는 아빠를 위한 좋은 아빠 지침서 ‘아빠 무슨 일 있어?’를 펴냈다.

‘아빠 무슨 일 있어?’의 저자는 평범하지만 노력하는 아빠다. 그래서 멀리서 지켜보는 아빠가 아닌 함께하는 아빠이고자 했다. 많은 어려움을 겪었지만 시행착오 끝에 두 아들과 진로·직업뿐 아니라 속 깊은 이야기까지 나누는 ‘좋은 아빠’로 거듭났다.

전문성과 애정. 둘 중 하나만으로는 자녀의 진로·직업 설계를 함께하는 아빠가 될 수 없다. 이 둘이 어우러져야만 깊이 있는 소통을 바탕으로 한 적확한 미래 설계가 가능하다. ‘아빠 무슨 일 있어?’에는 이 두 가지가 다 들어있다. 저자가 수십 년간 인사업무와 진로 컨설팅을 하며 얻은 노하우부터 수많은 노력 끝에 깨달은 자녀와의 소통법까지. 이제 이 책을 읽고 변화하겠다는 아빠의 의지만 있으면 된다.

‘아빠 무슨 일 있어?’의 제목은 중의적이다. 안부를 묻는 말이기도 하지만, 다양한 ‘일(Job)’에 관한 질문이기도 하다. 당신은 두 가지 의미를 담은 자녀의 질문에 제대로 대답할 수 있는 아빠인가? 선뜻 고개가 끄덕여지지 않는다면 ‘아빠 무슨 일 있어?’을 펼쳐보자. 자녀와의 관계, 자녀의 미래 설계라는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을 수 있을 것이다.

“아버지와 두 아들이 함께 책을 펴냈다. 아버지는 과거의 인생 경험으로 길을 제시하고, 두 아들은 미래에 대한 희망으로 적성을 찾아간다. 삼부자의 고민이 어우러져 멋진 책이 탄생했다.”
- 김동훈(한국기자협회 회장·한겨레신문 기자)

“이 책을 읽으면 자녀들과 다양한 경험을 하고 싶은 바람이 생길 것이고, 내 아이에게 얼른 이야기해주고 싶다는 마음이 들 것이다.”
- 한재윤(영화국제관광고등학교 국어교사)

“딸에게 조심스레 조언을 건넬 때, 여러 아빠와 이야기 나눌 때, 늘 품어왔던 갈증을 맥주처럼, 사이다처럼 풀어주는 책이다. 자녀의 미래를 고민하는 아빠들에게 일독을 권한다.”
- 김혜준(사단법인 함께하는아버지들 대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