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김향기 X 류현경 X 그리고 '아이'... 눈부시게 따뜻한 포스터 공개

김향기 X 류현경 X 그리고 '아이'... 눈부시게 따뜻한 포스터 공개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1.01.20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처로 가득한 세상, 서로를 만난 ‘아영’과 ‘영채’, 그리고 ‘아이’

2021년 새해를 여는 따스한 위로와 치유의 영화 <아이>가 홀로 버티던 세상에서 서로를 만난 세 주인공들의 눈부시게 따뜻한 온기를 담은 포스터를 전격 공개했다.

오는 2월 10일 개봉을 앞둔 <아이>가 포스터를 공개하고 2월 설 연휴 극장가 관객들을 만날 본격적인 준비를 마쳤다. 영화 <아이>는 일찍 어른이 되어버린 아이 ‘아영(김향기)’이 의지할 곳 없이 홀로 아이를 키우는 초보 엄마 ‘영채(류현경)’의 베이비시터가 되면서 시작되는 따스한 위로와 치유를 그린 영화.

이번에 공개된 <아이>의 포스터는 햇살 속에서 눈부시게 빛나는 두 주인공 ‘아영’과 ‘영채’의 아름다운 미소와 함께 호기심 가득한 눈빛으로 세상을 응시하는 아이의 시선을 담아 영화의 따뜻한 감성을 고스란히 전한다. 보호종료아동으로, 생계수단으로서 베이비시터를 선택한 ‘아영’과 의지할 곳 없이 홀로 아이를 키우는 초보 엄마 ‘영채’ 두 사람이 만나 아이와 함께 그려낼 서툴지만 따뜻한 이야기에 대한 궁금증을 더한다. 여기에 ‘홀로 버티던 세상, 서로를 만나다’라는 카피는 2021년 새해를 여는 따스한 위로와 치유의 메시지를 관객들에게 전할 영화 <아이>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고조시킨다.

<우아한 거짓말>, <증인>이 세상에 전한 예리하고 따뜻한 감성을 2021년 설 연휴 극장가 다시 한 번 선보일 영화 <아이>는 탄탄한 연기력으로 이미 스크린과 브라운관에서 존재감을 빛내고 있는 대한민국 대표 배우들이 함께한다. 먼저, <신과 함께> 시리즈, <증인>, <우아한 거짓말> 등을 통해 러블리한 매력과 섬세한 연기력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김향기가 일찍 어른이 되어 버린 아동학과 졸업반의 보호종료아동 ‘아영’ 역을 맡아 대체불가 캐릭터 연기를 예고한다. 또한, 강렬한 개성의 실력파 배우 류현경이 의지할 곳 없이 홀로 아이를 키우는 초보 엄마 ‘영채’역으로 열연, 감동과 재미를 전할 예정이다. 최근 드라마 [경이로운 소문]을 통해 최고의 주가를 달리고 있는 배우 염혜란은 ‘영채’를 딸처럼, 동생처럼 아끼는 든든한 버팀목 사장님 ‘미자’ 역으로 홀로 세상을 버티는 이들에게 응원과 위로의 온기를 선사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상처로 가득한 세상을 같이 걸어가는 다양한 인물들이 등장, 새해를 맞이한 설 연휴 극장가에 관객들에게 공감과 위로를 전할 작품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포스터 공개와 함께 기대를 더하는 2021년 새해를 여는 따스한 위로와 치유의 영화 <아이>는 2월 10일 개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