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2021년 새해를 여는 따스한 위로와 치유 '아이' 2월 10일 개봉 확정

2021년 새해를 여는 따스한 위로와 치유 '아이' 2월 10일 개봉 확정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1.01.12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향기 X 류현경 X 염혜란과 함께

2021년 새해를 여는 따스한 위로와 치유의 이야기 <아이>가 2월 10일 개봉을 확정 짓고, 감성 스틸을 공개해 눈길을 끈다. 영화 <아이>는 아동학과 졸업반의 보호 종료 청년 ‘아영(김향기)’이 생후 6개월 아이를 홀로 키우는 ‘영채(류현경)’의 베이비시터가 되면서 시작되는 따뜻한 위로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

이번에 공개된 <아이>의 스틸은 영화가 선사하는 따스한 감성을 고스란히 담아내는 것은 물론 김향기-류현경 두 배우가 선보일 연기 호흡과 시너지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특히, 두 배우의 엇갈린 시선을 통해 어떤 관계와 이야기가 펼쳐질지 영화의 궁금을 더한다. 

영화 <아이>는 탄탄한 연기력으로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종횡무진하는 대한민국 대표 배우들의 조합으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먼저, <신과 함께> 시리즈, <증인>, <우아한 거짓말> 등을 통해 러블리한 매력과 섬세한 연기력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김향기가 보호 종료 청년으로 아동학과 졸업을 앞둔 대학생 ‘아영’ 역을 맡아 성숙한 연기 변신을 예고한다. 또한, 강렬한 개성의 실력파 배우 류현경이 6개월 된 아들을 홀로 키우는 미혼모 ‘영채’역을 맡아 열연을 기대케 한다. 영화 <기도하는 남자>, 드라마 [남편한테 김희선이 생겼어요] 등의 다채로운 작품에서 인상적인 연기를 선보였던 류현경은 <아이>를 통해 베이비시터 ‘아영(김향기)’을 만나 고단한 삶 속 위로를 필요로 하는 ‘영채’의 모습으로 깊은 공감을 전할 것이다. 최근 드라마 [경이로운 소문]을 통해 최고의 주가를 달리고 있는 배우 염혜란 또한 <아이>를 통해 활약을 더한다. 영화 <아이 캔 스피크>, <증인>,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 등 매 작품마다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낸 염혜란은 ‘영채’의 곁에서 든든한 힘이 되어 주는 동료 ‘미자’ 역으로 극을 더욱 풍성하게 빛낼 것이다.

이렇게, 김향기, 류현경, 염혜란의 다채로운 매력과 탁월한 연기력을 기대케 하는 영화 <아이>는 <동구 밖>, <기형아> 등 단편영화를 통해 현실을 그린 듯한 섬세한 연출력을 인정받아 온 김현탁 감독이 직접 각본을 쓰고 연출을 맡았다.

2021년 새해를 여는 따스한 위로와 치유를 선사해 줄 영화 <아이>는 2월 10일 관객을 찾아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