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tvN 수목드라마 ‘여신강림’ 정건주, 문가영 향한 무한 직진남 변신! ‘빛나는 존재감’

​tvN 수목드라마 ‘여신강림’ 정건주, 문가영 향한 무한 직진남 변신! ‘빛나는 존재감’

  • 임종태 기자
  • 승인 2021.01.07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교 에이스 투수로 깜짝 등장! 시청자 사로잡은 ‘프로 심쿵러’
블러썸 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 : 블러썸 엔터테인먼트

배우 정건주가 tvN 수목드라마 ‘여신강림’에 깜짝 등장해 안방극장 여심을 저격했다.  

정건주는 지난 6일 방송된 ‘여신강림’ 7회에서 고교 랭킹 1위 선일고 에이스 투수 ‘류형진’ 역으로 특별 출연했다. 중요한 경기를 치르고 있는 모습으로 첫 등장한 정건주는 관중석에 있는 문가영(임주경 역)에게 한눈에 반해 얼음처럼 굳어버린 모습으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후 경기장에서 마주친 문가영에게 선뜻 번호를 달라며 대시하는 등 ‘무한 직진남’의 박력 넘치는 면모를 선보였다.

또한 정건주는 문가영에게 “이쁜아”라고 부르며 애정 표현을 쏟아내는가 하면, 문가영의 학교에 불쑥 찾아와 꼭 결승 경기를 보러 오라며 ‘고백 예고’를 하는 등 적극적인 모습으로 여심을 흔들었다. 특히 문가영을 좋아하는 차은우(이수호 역)와 황인엽(한서준 역)을 자극하는 핵심적인 역할을 하며 극의 재미를 더했다.  

이날 정건주는 때론 설렘을, 때론 질투를 유발하며 몰입도를 높였다. 특별 출연임에도 강렬한 인상을 남기며 제 몫을 톡톡히 한 것. 이번 특별 출연은 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를 함께한 김상협 감독과의 인연으로 이루어졌다. 당시 정건주는 스리고 A3 ‘이도화’ 역을 맡아 ‘현실 남사친’으로 불리며 많은 사랑을 받은 바 있다. 차근차근 필모그래피를 쌓으며 다양한 매력으로 주목받고 있는 정건주의 차기 활동에도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한편, 정건주는 올 상반기 방송 예정인 JTBC 새 드라마 ‘월간 집’ 출연을 확정 짓고 촬영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