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히말라야를 자전거로 넘다’ 에세이 신간 도서 출판

‘히말라야를 자전거로 넘다’ 에세이 신간 도서 출판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0.12.03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연히 집에 방치된 자전거를 끌고 나갔다...

그게 인생의 전환점이 되는 순간이었다는 건 꿈에도 상상하지 못했다. 두 바퀴로 세상의 길을 여행한 지 벌써 15년이 넘었다. 캐나다 로키산맥, 몽골의 실크로드, 히말라야, 중국 만리장성, 러시아 바이칼호, 동유럽 발칸반도 등 자전거로 세상 곳곳을 누볐다. 600일의 여행을 하는 동안 약 6만km의 길을 두 바퀴로 이동한 셈이다. 자전거 안장 위의 인생은 끝이 아니라, 이제 시작이다. 힘이 있는 한 세상의 길은 언제까지나 열려있다.

두 바퀴로 세상을 누비는 못 말리는 할아버지 자전거 이야기는 앞으로도 계속된다. ‘서유기’를 따라 길을 나섰던 중국 만리장성의 서쪽 여행길이 연암 선생의 ‘열하일기’로 동쪽 여행길이 완성되었다. 자전거로 세상을 넘는 80대 할아버지의 이야기는 중국 만리장성으로 이어질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