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SBS '트롯신이 떴다2-라스트 찬스' 2명만 살아남는 패자부활전! 특별 MC 김종국 '지원 사격'

SBS '트롯신이 떴다2-라스트 찬스' 2명만 살아남는 패자부활전! 특별 MC 김종국 '지원 사격'

  • 임종태 기자
  • 승인 2020.12.02 13: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종국 '트롯신2' 위해 나섰다! 공감+예능감 다 잡은 진행 실력 발휘
SBS ‘트롯신이 떴다’
사진제공 : SBS ‘트롯신이 떴다’

'트롯신이 떴다2-라스트 찬스' 김종국이 패자부활전 MC로 함께한다. 

12월 2일 방송되는 SBS '트롯신이 떴다2-라스트 찬스'(이하 '트롯신2') 13회에서는 탈락자들에게 주어지는 마지막 기회, 패자부활전이 펼쳐진다. 특히 이번 패자부활전에는 김종국이 MC로 지원사격에 나선다고 해 더욱 이목을 집중시킨다.

그동안 '트롯신2'에서는 치열한 경쟁 끝에 수많은 쟁쟁한 실력자들이 탈락했다. 인생을 걸고 나온 참가자들보다 트롯신들과 시청자들이 이들의 탈락에 더욱 아쉬움을 표하고 있는 상황. 이에 '트롯신2'는 '라스트 찬스'라는 부제처럼 탈락자들에게 단 한 번의 마지막 기회를 더 주기로 했다. 

패자부활전 무대에는 1, 2라운드 탈락자 중 최고 득점의 주인공인 홍원빈부터 3라운드에서 탈락한 강소리, 삼총사, 지나유, 최예진. 그리고 4라운드 탈락자 정일송, 유라, 김태욱, 성용하, 임지안, 풍금까지 총 11팀이 오른다. 이들은 단 두 개의 합격 티켓을 두고 자신의 모든 것을 쏟아 낸 무대를 펼칠 예정이다. 

이런 가운데 MC를 맡은 김종국은 "평소 '트롯신2' 애청자로서 참가자들의 간절한 무대를 긴장하면서 봤다"며 "함께해서 영광"이라고 소감을 밝혔다고. 실제로 김종국은 진행 중 무대에서 만난 참가자 모두에게 진심 어린 응원을 전하며 든든한 힘이 되어줬다는 전언. 

또한 패자부활전을 가장 가까이서 지켜본 김종국은 "패자부활전이라는 게 믿기지 않을 만큼 참가자들의 쟁쟁한 실력에 놀랐다"고 극찬했다는 후문이다. 이에 음악과 예능 두 분야 모두에서 맹활약 중인 김종국의 전문적이면서도 재치 있는 진행과, 그도 놀라게 한 실력자들의 패자부활전 무대가 궁금하고 기다려진다.

과연 패자부활전 MC 김종국은 어떤 활약을 펼칠까. 자신에게 주어진 단 한 번의 기회를 잡은 11팀의 탈락자들이 준비한 무대는 무엇일까. 이들 중 5라운드에 진출할 2팀은 누가 될까. 이 모든 것이 밝혀질 SBS '트롯신이 떴다2-라스트 찬스' 13회는 오늘(2일) 밤 9시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