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슈돌’ 육아 왕 샘 해밍턴, 놀 때는 친구처럼 훈육은 엄격하게...벤틀리 '깊은 반성'

‘슈돌’ 육아 왕 샘 해밍턴, 놀 때는 친구처럼 훈육은 엄격하게...벤틀리 '깊은 반성'

  • 임종태 기자
  • 승인 2020.11.30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슈돌’ 샘 아빠의 단호한 훈육, 천사 같은 윌벤져스 만들었다 '육아의 교과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사진제공 :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언제나 친구 같은 샘 아빠도 훈육할 땐 엄격했다. 

11월 29일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58회 '젤리 같은 너 사랑스러워' 편에서는 7주년 결혼기념일을 맞은 해밍턴즈 가족의 사랑스러운 하루가 그려졌다. 천사 같은 윌벤져스의 말과 행동이 랜선 이모-삼촌들에게 감동을 안긴 가운데, 그 비결인 샘 아빠의 단호한 훈육이 전파를 타 눈길을 끌었다.

이날 샘 아빠는 윌벤져스 형제와 텔레파시 테스트를 진행했다. 척척 맞는 텔레파시에 신난 아이들이 놀다가 벤틀리가 윌리엄을 실수로 때리는 해프닝이 있었다. 이때 샘 아빠는 바로 벤틀리를 윌리엄과 분리, 단호하게 훈육했다. 

아빠가 시키는 대로 무릎 꿇고 손을 들어 벌을 서게 된 벤틀리는 혼자 있을 때도 끝까지 자세를 유지하며 반성의 시간을 가졌다. 샘 아빠는 윌리엄의 상태를 먼저 살핀 뒤 어떻게 하고 싶은지 물었다. 윌리엄은 벌을 서는 벤틀리를 보고 사과만 받으면 된다고 말하며 동생을 지켜주려 했다. 

이에 다시 벌을 서고 있는 벤틀리와 마주한 샘 아빠는 어떠한 경우에도 사람을 때리면 안 된다고 차분하게 설명했다. 벤틀리 역시 자신의 잘못을 인정하고 형에게 미안하다고 사과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처럼 벤틀리 훈육이 훈훈하게 끝나갈 때, 아가에게는 아직 어려운 존댓말이 문제가 됐다. "네"라고 대답하라고 가르치는 샘 아빠가에 벤틀리가 계속해서 "응"이라고 대답한 것. 샘 아빠가 "'네'라고 해야지"라고 말하면 "네"라고 잘 따라 하다가도, "알았어?"라고 물으면 습관처럼 "응"이라고 답하는 벤틀리의 '존댓말의 굴레'가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선사했다. 

언제나 천사 같은 모습으로 랜선 이모-삼촌들에게 감동을 선사하는 윌벤져스. 때로는 친구처럼 놀아주며 아이들의 순수함을 지켜주고, 때로는 단호하게 훈육하며 아이들을 바른길로 이끌어주는 샘 아빠의 육아가 있기에 가능한 일이었다. 이토록 매주 건강한 웃음과 힐링을 선사하는 아이들이 있기에 앞으로의 '슈돌'도 더욱 기다려진다.

한편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매주 일요일 밤 9시 15분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