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제로페이 연계 서울시 ‘힘콕상품권’, 코로나19로 지친 시민 달래준다

제로페이 연계 서울시 ‘힘콕상품권’, 코로나19로 지친 시민 달래준다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0.11.09 1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집콕 생활을 해야 하는 시민들의 피로감을 해소
유통 판로가 막힌 소상공인의 매출 증대를 유인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이사장 윤완수, 이하 한결원)은 제로페이 연계 ‘힘콕상품권’이 11월 11일 오전 10시에 서울시 모든 자치구에서 발행된다고 밝혔다.

힘콕상품권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이동 자제 지침을 지키기 위해 집콕 생활을 해야 하는 시민들의 피로감을 해소하고, 오프라인 유통 판로가 막힌 소상공인의 매출 증대를 유인하기 위해 발행되는 상품권이다.

힘콕상품권은 25개 서울시 전 자치구에서 발행할 예정이며, 발행 규모는 자치구마다 1억원씩 총 25억원이다.

힘콕상품권은 10%의 할인 구매 혜택을 제공하며 월 할인 구매 한도는 10만 원, 보유 한도는 200만원이다. 단 은평구 힘콕상품권은 15% 할인이 제공된다.

힘콕상품권은 제로배달 유니온에 가맹된 음식점에서 배달 음식으로 즐기거나 식재료 마켓과 연계된 배달 앱에서 사용할 수 있다.

상품권을 사용할 수 있는 제로배달 유니온 결제앱은 △띵동 △먹깨비 △BRS부르심Zero △서울애배달 △맘마먹자 △로마켓 △놀러와요시장 등 총 7개다.

힘콕상품권은 구매일로부터 12개월 동안 사용할 수 있으며, 11월 11일부터 15일까지 진행되는 서울미식주간에 맞춰 11일 발행된다.

윤완수 한국간편결제진흥원 이사장은 “힘콕상품권이 방역 기준을 준수하는 시민들에게 힘이 돼 전례 없는 위기를 극복하는 데 보탬이 될 것”이라며 “제로배달 유니온 가맹점들과의 연계를 통해 외식 산업을 다시 활성화하고,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에 힘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