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JTBC '18 어게인' 황인엽, 노정의 향한 '세레나데 공개고백' 포착!

JTBC '18 어게인' 황인엽, 노정의 향한 '세레나데 공개고백' 포착!

  • 임종태 기자
  • 승인 2020.10.26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 어게인’ 황인엽, 노정의 향한 공개고백 현장 포착!
JTBC ‘18 어게인’
사진 : JTBC ‘18 어게인’
JTBC ‘18 어게인’ 황인엽이 노정의에게 세레나데 공개고백을 하는 현장이 포착돼 심장을 콩닥거리게 한다.
 
JTBC 월화드라마 ‘18 어게인’(연출 하병훈/극본 김도연, 안은빈, 최이륜/제작 JTBC스튜디오)이 몽글몽글한 설렘에서 뭉클한 가족애까지 넘나들며 시청자들의 감정을 쥐락펴락하고 있다. 이 가운데 ‘18 어게인’ 측이 오늘(26일) 11화 방송을 앞두고 황인엽(구자성 역)이 노정의(홍시아 역)에게 고백하는 현장 스틸을 공개해 이목이 집중된다.
 
공개된 스틸에는 마이크를 들고 노정의에게 다가서는 황인엽의 모습이 담겨 눈길을 끈다. 이윽고 황인엽은 모두의 환호 속에 노정의에게 꽃다발을 건네 심박수를 상승시킨다. 특히 그 어느때보다 달콤하고 조심스러운 황인엽의 표정이 보는 이들까지 설레게 한다. 이에 노정의는 당황한 듯 그대로 멈춰선 모습. 더욱이 동공지진이 일어난 노정의의 눈빛이 이어질 상황을 궁금케 한다.
 
이는 극 중 축제 당일 노정의에게 달콤한 세레나데와 함께 공개적으로 고백하는 황인엽의 모습. 앞서 황인엽은 노정의를 향한 마음을 노골적으로 드러내며 최보민(서지호 역)과 함께 세림고 삼각 관계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린 바 있다. 하지만 노정의는 두 사람 모두 친구 이상으로 생각하지 않는 상황. 특히 황인엽은 과거 노정의의 동생 려운(홍시우 역)을 왕따 시켰던 장본인이었다. 그런 가운데 고백을 전하는 황인엽과, 이를 굳은 표정으로 지켜보는 최보민의 스틸이 공개돼 세림고에 관계 변화가 생길지 궁금증이 고조된다.
 
한편 이혼 직전에 18년 전 리즈 시절로 돌아간 남편 이야기를 담은 JTBC ‘18 어게인’은 오늘(26일) 밤 9시 30분에 11화가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