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JTBC 수목드라마 ‘사생활’ 만나기만 하면 ‘으르렁’ 서현X김효진, 그런데 묘한 동맹의 기류가? 어제의 적, 오늘의 동지 될까?

JTBC 수목드라마 ‘사생활’ 만나기만 하면 ‘으르렁’ 서현X김효진, 그런데 묘한 동맹의 기류가? 어제의 적, 오늘의 동지 될까?

  • 임종태 기자
  • 승인 2020.10.21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생활’ 5회, 오늘(21일) 수요일 밤 9시 30분 방송
‘사생활’
사진제공 : 도레미엔터테인먼트

JTBC ‘사생활’에서 만나기만 하면 으르렁거리던 서현과 김효진 사이에 묘한 동맹의 기류가 포착됐다.

JTBC 수목드라마 ‘사생활’(극본 유성열, 연출 남건, 제작 도레미엔터테인먼트)에서 생활형 사기꾼 차주은(서현)과 상위 1% 프로 사기꾼 정복기(김효진)이 선보인 ‘사기’ 케미는 가장 역동적이었다. 마주치기만 해도 잡아먹을 듯 노려보는 눈빛과 몸싸움마저도 두려워 하지 않는 분노 게이지를 장착, 엄청난 기싸움을 벌였기 때문. 그런데 오늘(21일) 본방송에 앞서 공개된 스틸컷에서 두 사기꾼이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차분한 텐션으로 대면하고 있어 호기심을 유발한다.
 
주은과 복기가 철천지원수가 될 수 밖에 없었던 이유는 주은의 아빠 차현태(박성근)가 복기에게 ‘다큐 소재’로 이용당했기 때문이다. 심지어 복수를 위해 주은이 야심차게 계획한 다큐는 처참히 실패했고, 오히려 복기에게 통수를 맞아 사기 전과 1범이라는 멍에까지 얻게 됐다. 이렇게 감정의 골만 깊어지던 두 사람이 재회한 곳은 다름 아닌 이정환(고경표)의 흥신소였다. 잠적한 신랑 정환의 흔적을 좇고 있는 주은과 정환에게 파트너 김재욱(김영민) 추적을 의뢰한 복기. 두 사람은 그렇게 의외의 장소에서 마주치고 말았다.
 
이렇게 각자 다른 이유로 실종된 정환을 찾아야 하는 주은과 복기가 또다시 흥신소에서의 만날 예정. 하지만 다행히(?) 격렬한 몸싸움은 없이 대화로 위기를 해결해 나갈 것으로 보인다. 지난 방송 직후 공개된 예고 영상에서도 복기가 주은에게 동업을 제안한 것으로 드러난 바. 주은이 정환의 컴퓨터에서 알아낸 재욱의 은신처를 알아내면서, 재욱과 함께 잠적한 돈을 ‘환수’해야 하는 복기에겐 그 정보가 절실하게 필요한 것으로 짐작된다. 이렇게 관계가 역전된 주은과 복기가 서로를 믿고 손을 잡을 수 있을지 궁금해진다.
 
제작진은 “오늘(21일) 밤 방송되는 5회에서는 철천지 원수 케미를 보였던 주은과 복기가 그동안 쌓였던 분노 게이지는 잠시 접어 둘 예정이다”라고 전하며, “목적은 다르지만, 정환을 찾아야 한다는 목표가 같은 두 사람이 과연 통수 없는 동맹을 맺을 수 있을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주은과 복기 관계에 새로운 전환점을 맞이할 ‘사생활’ 5회는 오늘(21일) 수요일 밤 9시 30분 JTBC에서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