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27곡의 클래식 연주와 떠나는 감성 음악여행! '피아니스트의 마지막 인터뷰' 올가을 11월 개봉

27곡의 클래식 연주와 떠나는 감성 음악여행! '피아니스트의 마지막 인터뷰' 올가을 11월 개봉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0.10.16 1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토벤, 바흐, 쇼팽, 슈만, 라흐마니노프, 슈베르트
답답한 코로나19 피해 스크린으로 떠나는 가을날의 클래식 음악여행!

 

베토벤, 바흐, 쇼팽 등 27곡의 클래식 연주와 함께 떠나는 피아니스트 '헨리 콜'과 평론가 '헬렌'의 가을 음악여행을 담은 클래식 뮤직시네마 <피아니스트의 마지막 인터뷰>가 11월 개봉을 확정하며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파올로 소렌티노 감독의 <유스> 제작진이 참여한 <피아니스트의 마지막 인터뷰>는 「쇼팽, 발라드 4번」, 「베토벤, 피아노 소나타 23번 "열정"」, 「바흐, 음악의 헌정, BWV 1079」, 「라흐마니노프, 전주곡 23-5번」, 「슈만, 환상곡 C장조」, 「슈베르트, 겨울나그네 D.911 "밤인사"」 등 위대한 음악가들의 27곡의 클래식 연주로 아름답게 수놓은 웰메이드 무비이다. 특히 세계 최고 권위의 몬트리올 음악콩쿠르에서 1위를 차지한 피아니스트 '세르히 살로브'가 영화 속 모든 피아노 솔로곡을 연주해 전 세계 스포트라이트를 한 몸에 받았다. 또한 뉴욕 센트럴 파크와 링컨 센터, 보스턴 심포니홀, 프랑스 페리고르, 스위스 알프스에서 촬영한 영화는 화려한 뉴욕 도시와 아름답게 빛나는 유럽 풍광을 고스란히 스크린에 담아내어 코로나19로 답답한 관객들에게 감성 가득한 가을날의 음악여행을 선물할 것이다.

극 중 무대 공포증을 겪고 있는 세계적인 거장 피아니스트 '헨리 콜' 역은 <엑스맨> 시리즈로 유명한 골든글로브 노미네이트 배우 '패트릭 스튜어트'가 맡고, 그를 인터뷰하며 음악과 인생에 대해 대화하는 뉴욕의 평론가 '헬렌' 역에는 <우먼 인 골드>, <배트맨 비긴즈>의 '케이티 홈즈'가 캐스팅되어 크게 화제를 모았다. 뿐만 아니라 봉준호 감독의 <옥자>와 <메이즈 러너>, [브레이킹 배드] 시리즈로 주가를 높인 배우 '지안카를로 에스포지토'가 헨리 콜의 절친 겸 매니저 '폴' 역으로 가세해 <피아니스트의 마지막 인터뷰>에 대한 관심이 더욱 집중되고 있다.

한편 11월 개봉 확정과 함께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싱그럽고 청아한 색감과 피아노 거장 '헨리'의 아우라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그리고 "27곡의 클래식과 함께하는 어느 가을날의 음악여행"이라는 카피와 함께, 극중 연주되는 유명한 클래식 음악들이 나열되어 기대감을 최고조로 이끌어낸다.
아카데미 수상에 빛나는 영화 <기생충>, <아티스트>의 제작진과 몬트리얼 음악콩쿠르 피아노 부문 우승자의 참여로 작품성을 한층 높여 "베토벤부터 바흐, 슈만까지, 클래식 애호가를 열광시킬 음악의 향연"(Variety), "아름다운 풍경, 섬세한 대사, 훌륭한 연기, 경이로운 음악"(Chicago Sun Times), "패트릭 스튜어트의 뛰어난 연기, 눈길을 끄는 스타일리시함, 세상을 경청하는 세심함"(Hollywood Reporter)"아카데미 후보에 올라도 아깝지 않은 패트릭 스튜어트의 열연"(Hollywood News) 등 찬사를 받은 <피아니스트의 마지막 인터뷰>는 지금껏 느낄 수 없었던 거대한 감동을 전할 예정이다.

코로나19로 더 답답한 올가을, 감성 가득한 음악여행을 선물할 클래식 뮤직시네마 <피아니스트의 마지막 인터뷰>는 11월 개봉해 관객들과 만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