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KBS 2TV '도도솔솔라라솔' 고아라, 의문의 폐지 할아버지 이순재와 첫 만남…‘눈물 글썽’ 돌아선 고아라 VS 붙잡는 이순재 ‘궁금증↑’

KBS 2TV '도도솔솔라라솔' 고아라, 의문의 폐지 할아버지 이순재와 첫 만남…‘눈물 글썽’ 돌아선 고아라 VS 붙잡는 이순재 ‘궁금증↑’

  • 임종태 기자
  • 승인 2020.10.14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도솔솔라라솔
사진제공 : 몬스터유니온

‘도도솔솔라라솔’ 고아라가 의문의 폐지 할아버지 이순재와 첫 만남을 갖는다.

KBS 2TV 수목드라마 ‘도도솔솔라라솔’(연출 김민경, 극본 오지영, 제작 몬스터유니온) 측은 3회 방송을 앞둔 오늘(14일), 한밤의 공원에서 피아노 연주 삼매경에 빠진 구라라(고아라 분)와 김만복(이순재 분)의 모습을 포착했다. 겁에 질린 구라라와 그를 불러 세우는 김만복. 심상치 않은 두 사람의 첫 만남에 궁금증이 증폭된다.
 
‘도도솔솔라라솔’은 피아니스트 구라라의 인생 역변을 유쾌하고 다이내믹하게 그려내 시청자들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대책 없이 해맑은 구라라와 비밀 많은 청춘 선우준(이재욱 분)의 엉뚱한 첫 만남은 시작부터 흥미진진했고, 재회 후 특별한 채무 관계로 얽히게 된 신박한 인연은 설렘을 유발하며 기대감을 높였다. 눈을 뗄 수 없는 사건사고에 발랄하고 따스한 감성까지 녹여내며 ‘찐텐’ 로맨틱 코미디의 매력을 배가시켰다.
 
아빠 구만수(엄효섭 분)의 죽음으로 구라라의 일상은 모든 게 달라졌다. 빈털터리가 된 구라라는 한 줄기 빛 익명의 SNS 응원자 ‘도도솔솔라라솔’을 만나기 위해 시골 마을 은포를 찾았지만, 우연한 사고에 휘말리며 선우준의 ‘러블리 채무자’가 됐다. 왠지 못 미덥지만 변제 의지만큼은 활활 타오르는 구라라는 본격적으로 은포에 눌러앉아 ‘웃픈’ 생존기를 펼칠 전망. 극한 상황에서도 웃음을 잃지 않는 구라라가 무뚝뚝하지만 세상 듬직한 채권자 선우준과 써 내려갈 청춘 2악장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은 구라라의 은포 라이프에 궁금증을 더한다. 졸업과 동시에 피아노 ‘자체 휴업’을 선언했던 구라라는 무슨 일인지 야심한 시간까지 홀로 공원 피아노 앞에 앉아 열정을 불태우고 있는 모습. 으스스한 분위기 속, 구라라를 향해 다가가는 폐지 할아버지 김만복의 모습도 포착, 호기심을 자극한다. 어느새 눈물까지 고여 황급히 자리를 떠나려는 구라라와, 그를 불러 세우는 김만복의 모습이 궁금증을 높인다. 과연 한밤의 공원에서는 무슨 일이 일어난 것인지, 폐지 할아버지의 정체는 무엇인지 이들의 문제적 첫 만남(?)에 관심이 쏠린다.
 
극한의 상황이 되어서야 피아노에 대한 소중함과 애틋함이 싹튼 구라라. 우연히 마주한 의문의 할아버지 김만복은 그런 구라라의 마음 깊은 곳을 울리며 자극제가 될 전망. ‘저세상 적응력’으로 은포 마을 사람들에 스며드는 구라라가 김만복과는 어떻게 얽히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태어나 처음으로 돈을 벌기 위해 짠내 나는 생존기를 시작한 구라라. 그의 피아노 학원 라라랜드 개원이 은포에 불러올 변화는 무엇일지, 마을 사람들과 펼쳐낼 이야기에 궁금증이 모인다.
 
‘도도솔솔라라솔’ 제작진은 “구라라는 김만복과의 만남을 통해 새로운 희망을 품게 되고, 피아노와 함께 청춘 2악장을 연다”며 “선우준과의 티격태격 로맨스와 더불어 작은 피아노 학원 라라랜드에서 펼쳐질 이야기는 유쾌한 웃음과 따스한 공감을 안길 것”이라고 밝혀 기대감을 더했다.
 
한편, ‘도도솔솔라라솔’ 3회는 오늘(14일) 밤 9시 30분 KBS 2TV에서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