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JTBC 새 수목드라마 ‘사생활’ ‘한손’이면 충분! 사기 조력자 태원석, 서현 옆자리 지킨다! 대체불가 존재감 발휘 예고.

JTBC 새 수목드라마 ‘사생활’ ‘한손’이면 충분! 사기 조력자 태원석, 서현 옆자리 지킨다! 대체불가 존재감 발휘 예고.

  • 임종태 기자
  • 승인 2020.09.21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구로 뿜어내는 존재감만으로 든든해지는 서현의 조력자 한손 역
사생활
사진제공 : 도레미엔터테인먼트

JTBC ‘사생활’이 또 다른 사기꾼 태원석의 첫 스틸을 공개했다. 사기꾼 ‘한손’ 역을 맡아 한손으로도 사기가 가능한 대체불가 존재감을 예고했다.

사기캐들의 현실생활을 담은 JTBC 새 수목드라마 ‘사생활’(극본 유성열, 연출 남건, 제작 도레미엔터테인먼트)에는 생활형 사기꾼 차주은(서현), 상위 1% 사기꾼 정복기(김효진), 사기 야망남 김재욱(김영민)에 심지어 회사원 신분을 한 미스터리한 스파이 이정환(고경표)까지 등장한다. 그리고 이 ‘사기꾼즈’를 완성하는 인물이 바로 프로 사기꾼 ‘한손’(태원석)이다. 거구로 뿜어내는 존재감만으로도 든든해지는 주은의 조력자이기도 하다.

앞서 차례로 공개된 티저 영상에서 드러난 한손은 “김치찌개에 천 만 원짜리 산삼 넣어서 먹어봤어? 죽여”라는 플렉스(flex) 하거나, 수익 분배 “5대 5”를 주장하는 주은에게 여유롭게 “6대 4”로 역 제안하는 등 프로 사기꾼의 면모를 여과 없이 선보였다. 오늘(21일) ‘사생활’ 측이 공개한 스틸컷에도 한손의 범상치 않은 사기꾼 포스가 담겨있다. 응당 갖추어야 할 변장 기술을 장착했고, 거구에선 되레 여유까지 느껴진다.

무엇보다 주은과의 케미는 주목해야 할 포인트다. 한손은 냉철하게 사기를 진행시키면서도, 유독 주은 앞에서만큼은 작아지고 약해진다는 것이 제작진의 전언이다. 이에 주은 곁을 맴도는 한손이 속고 속이는 사기 전쟁 속에서 어떤 역할을 하게 될지 궁금해진다.

제작진은 “‘한손’으로 상황을 해결하는 한손은 꾼들의 전쟁에서 키플레이어 역할을 할 예정”이라고 귀띔하며, “또한, 한손은 자신을 동료이자 편한 삼촌으로 보는 주은에게 형용할 수 없는 묘한 감정을 느낀다. 이들의 케미 또한 ‘사생활’에 몰입할 수 있게 하는 재미있는 요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전했다.

‘사생활’은 사생활을 공유하고, 훔치고, 조작하는 시대, 사기꾼들이 모든 기술을 총동원해 국가의 거대한 ‘사생활’을 밝혀내는 통쾌한 사기 플레이 드라마다. ‘대박’, ‘사랑의 온도’를 통해 섬세하면서도 힘이 넘치는 연출로 인정받은 남건 감독과 ‘무정도시’, ‘아름다운 나의 신부’의 촘촘한 서사에 열광하는 마니아 팬층을 보유한 유성열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오는 10월 7일 수요일 밤 9시 30분 JTBC에서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