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JTBC 새 수목드라마 ‘사생활’ 김효진X김영민, 사기 파트너 그 이상의 관계? 선 넘을까 말까. 아슬아슬 호기심 유발 스틸컷 공개.

JTBC 새 수목드라마 ‘사생활’ 김효진X김영민, 사기 파트너 그 이상의 관계? 선 넘을까 말까. 아슬아슬 호기심 유발 스틸컷 공개.

  • 임종태 기자
  • 승인 2020.09.15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분명 사업 파트너인데, 둘 사이 흐르는 묘한 긴장감에 숨멎!
사생활
사진제공 : 도레미엔터테인먼트

JTBC ‘사생활’ 김효진과 김영민은 사기 파트너일뿐일까. 묘한 관계를 상상케 하는 아슬아슬 호기심유발 스틸컷이 공개됐다.

JTBC 새 수목드라마 ‘사생활’(극본 유성열, 연출 남건, 제작 도레미엔터테인먼트)에서 상위 1% 사기꾼 정복기(김효진)와 사기 야망남 김재욱(김영민)은 함께 사기를 설계하고 지휘하는 파트너 관계다. 그러나 오늘(15일) 공개된 스틸컷에서 두 사람 사이엔 단순히 비즈니스 파트너라고만은 볼 수 없는 묘한 기류가 흐르고 있다.
 
정복기는 사기꾼마저 속이는 급이 다른 사기꾼이고, 김재욱은 설계자이자 킹 메이커라는 본캐를 가진 야망가이다. 사업을 위해 파트너로 일하고 있지만, 이들이 활동하고 있는 곳은 아무도 믿을 수 없는 바로 사기의 세계. 아무리 신뢰를 바탕으로 비즈니스를 하고 있다고 할지언정, 과연 이 관계가 오래 유지될 수 있을지 또한 ‘사생활’의 관전 포인트다.
 
그런데 복기와 재욱은 단순히 함께 사업을 꾸려 나가는 사업 파트너라고만 보기에는 애매한 부분이 있다. 강렬한 레드 슬립 차림의 복기와 호텔 샤워 가운을 걸친 재욱 사이엔 숨막히는 스파크가 튀기 때문.
 
김효진과 김영민 역시 이들 관계에 묘한 여운을 남겨 눈길을 끈다. 김효진은 “외로울 수 있는 복기가 많이 의지하는 인물은 바로 재욱”이라고, 김영민은 “남녀 관계로 봤을 때 재욱이 복기에게 질투를 많이 느낀다”고 전한 바. 단순히 동료 사이라고는 볼 수 없는 ‘무언가’를 암시하고 있는 것.
 
이에 제작진은 “사기 업계에서 최정상에 위치한 복기와 재욱이 파트너로 활동하고 있지만, 이들에게는 분명 동료 그 이상의 무언가가 존재한다”며 “두 사람이 파트너가 된 과정과 선 넘을 듯 아슬아슬하게 유지되는 관계 속에서 발생하는 텐션을 지켜보는 것 또한 흥미로운 포인트다”라고 전했다.
 
‘사생활’은 사생활을 공유하고, 훔치고, 조작하는 시대, 사기꾼들이 모든 기술을 총동원해 국가의 거대한 ‘사생활’을 밝혀내는 통쾌한 사기 플레이 드라마다. ‘대박’, ‘사랑의 온도’를 통해 섬세하면서도 힘이 넘치는 연출로 인정받은 남건 감독과 ‘무정도시’, ‘아름다운 나의 신부’의 촘촘한 서사에 열광하는 마니아 팬층을 보유한 유성열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오는 10월 7일 수요일 밤 9시 30분 JTBC에서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