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장혁이 아니었다면 불가능한 프로젝트” 영화 '검객' 9월 17일 개봉확정!

“장혁이 아니었다면 불가능한 프로젝트” 영화 '검객' 9월 17일 개봉확정!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0.08.20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액션에 대한 열정 X 진정성으로 탄생한 조선 시대 최고 검객 ‘태율’에 기대감 UP!

영화 <검객>은 광해군 폐위 후, 세상을 등진 조선 최고의 검객 태율이 사라진 딸을 찾기 위해 다시 칼을 들게 되면서 시작되는 리얼 추격 액션 영화. 매 작품 선 굵은 연기와 함께 액션 분야에서 자타공인 최고로 인정받아 온 배우 장혁의 실제 검술 액션으로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는 <검객>이 촬영 내내 감독과 무술 감독을 비롯한 제작진을 놀라게 만든 배우 장혁의 액션 본능으로 뜨거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다양한 시대와 배경에서 최고의 액션 캐릭터로 활약해 온 배우 장혁의 이번 무대는 광해군 폐위 후 혼돈의 조선. 조선을 비롯하여 주변 열강 국가에서 내로라하는 최고 실력자의 검객들이 신념을 잃고 혼돈을 겪고 있는 시대 속에서 장혁은 세상을 등진 조선 최고의 검객 ‘태율’역을 맡았다. 세상과 연을 끊고 평범하게 살고자 했던 그를 다시 깨운 건 바로 그의 딸 ‘태옥’(김현수). 청나라 황족과 그의 무리들이 딸을 잡아가자 그는 절대 잡지 않기로 했던 칼을 다시 뽑게 된다.

기존 시대극 속에서 많이 등장했던 칼을 활용한 액션은 배우 장혁을 만나 이제껏 본적 없는 새로운 스타일로 탄생했다. 특히, 딸을 구할 수만 있다면 무엇이든 가차 없이 베어버리는 ‘태율’의 액션은 칼을 자유자재로 다룰 줄 아는 기술적인 능력뿐 아니라 폭발하는 감정과 참아왔던 분노가 반드시 담겨야 했다. 제작진은 “장혁은 이미 액션 배우를 넘어선 무술인 수준의 액션 연기가 가능한 수준이었다”라며 “촬영 전 연습 때부터 고난이도 검술 액션에 대한 배우의 사전 준비가 완벽했고, 합에 대한 이해력 또한 단연 최고였기에 기존 시대극과 다른 전쟁 무술과도 같은 실감 나는 액션 장면이 탄생할 수 있었다”고 배우 장혁의 액션 연기에 찬사를 보냈다. 이미 액션 연기에 대한 재능과 열정이 널리 알려진 배우 장혁은 매씬 한 컷 한 컷마다 혼신의 연기를 펼쳤고, 무술 감독과 스턴트 팀을 비롯한 현장 스태프들의 뜨거운 박수를 이끌어냈다.

제작진의 감탄과 찬사 속에 딸을 구하기 위해 다시 검을 든 조선 최고의 검객으로 탄생한 배우 장혁의 리얼 추격 액션 <검객>은 2020년 9월 17일 개봉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