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 한국북큐레이터협회 제주 지역 아동 위해 도서 나눔 협약 체결

초록우산어린이재단 - 한국북큐레이터협회 제주 지역 아동 위해 도서 나눔 협약 체결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0.07.31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라일보,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다문화가정 아동에게 도서 5,000권 전달

아동옹호대표기관 초록우산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은 지난 30일 (사)한국북큐레이터협회(이사장 박종관), ㈜한라일보사(대표이사 이용곤)와 함께 취약계층 아동을 위한 도서 나눔 협약식을 진행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북큐레이터협회는 제주 지역 취약계층 아동을 위해 도서를 기증하고 한라일보는 참여 회원사를 발굴․홍보함으로써 지역 내 도서 나눔문화 확산에 일조하기로 하였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지역사회네트워크를 활용하여 취약계층 아동을 발굴하고 도서를 지원할 계획이다.

이날 한국북큐레이터협회는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아동 도서 5,000권을 기증했다. 전달된 도서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을 통해 지역 내 다문화가정 아동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한국북큐레이터협회 박종관 이사장은 “이번에 제주에 처음으로 도서를 기증하게 되어 매우 뜻 깊게 생각한다. 앞으로 도서를 기증하는 것에 그치지 않고, 재능기부 활동도 함께 하며 제주 아이들이 책을 읽을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제주지역본부 김희석 본부장은 “코로나19로 집에서 지내는 시간이 많아진 아이들에게 책 만큼 좋은 친구는 없다. 독서를 통해 지식만 쌓는 게 아니라, 아이들의 꿈과 희망도 함께 자라나길 기대한다”고 소감을 말했다.

한편, 한국북큐레이터협회는 인격함양 차원의 독서교육 진흥을 위해 활발히 활동하고 있으며, 회원사와 함께 취약계층 아동을 위한 도서 나눔을 꾸준히 실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