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유아인, 박정민, 김현주, 원진아, 양익준 초호화 캐스팅 확정!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지옥'

유아인, 박정민, 김현주, 원진아, 양익준 초호화 캐스팅 확정!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지옥'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0.07.29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옥이 되어버린 현실에 놓인 인물들!!
유아인_United Artists Agency 제공
유아인_United Artists Agency 제공

세계적인 엔터테인먼트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Netflix)가 연상호 감독과 손잡고 선보일 새 오리지널 시리즈 <지옥>에 출연할 유아인, 박정민, 김현주, 원진아, 양익준의 초호화 캐스팅에 김도윤, 김신록, 류경수, 이레 배우의 출연까지 확정 지었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지옥>에 대한민국 대표 연기파 배우들이 총출동할 예정이다. 예고 없이 등장하는 지옥의 사자들을 맞닥뜨리게 된 사람들이 갑작스런 지옥행 선고를 받으며 겪게 되는 초자연적 현상을 그린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지옥>이 화려한 캐스팅 라인업을 발표했다.

 <#살아있다>, <버닝>, <사도>, <베테랑> 등 작품마다 잊을 수 없는 강렬한 캐릭터를 만들어온 유아인은 지옥의 사자가 찾아오는 현상이 신의 계시라고 설명하는 신흥 종교 ‘새진리회’의 수장인 정진수 의장 역을 맡아 강렬한 카리스마와 미스터리한 면모를 동시에 선보일 예정이다.

<사냥의 시간>, <시동>, <사바하> 등을 통해 다채로운 연기 스펙트럼을 뽐내며 대세 배우로서의 자리를 굳힌 박정민은 새진리회의 진실에 파고드는 방송국 PD 배영재 역을 맡아 긴박감 넘치는 연기를 펼칠 전망이다. 최근 OCN 토일극 [왓쳐]로 장르극에 도전, 또 한차례 성공적인 연기 변신을 선보인 김현주는 새진리회와 그들을 맹목적으로 추종하는 집단인 ‘화살촉’의 행태에 맞서는 민혜진 변호사 역을 맡았다. 드라마 [라이프], 영화 ! <돈>, <롱 리브 더 킹: 목포 영웅> 등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활약 중인 원진아는 감당하기 힘든 고통에 무너지는 배영재의 아내 송소현 역으로 극에 흥미를 더하며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영화 <똥파리>를 통해 충무로의 촉망받는 감독으로 이름을 알린 데 이어 [나쁜 녀석들: 악의 도시] [괜찮아, 사랑이야] 등의 작품을 통해 연기자로도 활발히 활동 중인 양익준은 지옥의 사자 출현 사건을 수사하는 담당 형사 진경훈 역을 맡아 현실감 넘치는 연기를 펼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한편 <곡성>의 양이삼 부제로 열연하고 드라마 <방법>, <반도>, <지옥>까지 연상호 감독과의 끈끈한 인연을 이어온 개성파 배우 김도윤은 화살촉의 일원으로 분해 광기 어린 연기를 펼친다. [방법]에서 충격적인 무당 연기로 강렬한 인상을 남겼던 김신록은 어린 자식들 앞에서 갑작스레 지옥행 선고를 받은 엄마 박정자 역을 맡아 달라진 세상 속 평범한 인물이 어떤 일을 겪게 되는지 디테일하게 그려낼 예정이다. 드라마 [자백], [이태원 클라쓰]에서 강렬한 연기로 호평을 끌어내며 대체불가한 존재감을 드러낸 류경수는 새진리회의 부흥만을 위해 생각하고 행동하는 유지 사제 역을 맡아 열연한다. 영화 <소원>, <오빠생각> 등에서 존재감을 드러내고 연상호 감독 작품 <반도>에서 맹활약한 이레는 진경훈 형사의 딸 ! 진희정으로 등장, 양익준과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현재 네이버에서 절찬 연재 중인 원작 웹툰 [지옥]은 [송곳]의 최규석 작가가 그림을, 연상호 감독이 스토리 집필을 맡아 현대사회의 불확실성과 부조리한 면을 날카롭게 파고들어 큰 화제를 불러 모으고 있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지옥>은 <반도>, <부산행>의 연상호 감독이 연출과 각본을, [송곳]의 최규석 작가가 공동 각본을 맡았다. 드라마 [방법]에 이어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D.P.]를 만들고 있는 레진스튜디오가 제작을 진행하고 있으며, 탄탄한 연기파 배우들의 합류 소식과 함께 더욱 기대를 높여가고 있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지옥>은 오직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 190여 개국에 공개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