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안산시, 폐지 줍는 어르신 안전교육 실시

안산시, 폐지 줍는 어르신 안전교육 실시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0.07.16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내 317명 어르신 대상, 안전사고 예방용품 전달 및 주의 당부

안산시는 폐지 줍는 어르신 317명을 대상으로 안전교육을 실시하고 안전용품을 전달했다고 16일 밝혔다.

시는 해마다 폐지 줍는 어르신의 교통안전 등을 위해 상·하반기 집합교육을 해 왔으나 올해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각 동행정복지센터가 개인별 혹은 소규모로 안전교육을 진행했다.

지난 14일 317명의 어르신을 대상으로 동별로 마련된 교육에서는 생계유지를 위해 폐지·폐품을 수집하는 관내 어르신들에게 여름철 폭염대비를 위해 쿨 셔츠, 보온보냉 물통과 안전장갑 등 안전용품을 전달하고,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교육을 실시했다.

안전교육은 홍보물을 통한 고령 보행자 교통사고의 원인과 대처방법, 폭염 대처방법 등으로 구성해 어르신들이 이해하기 쉽도록 동행정복지센터 담당자가 자세한 설명과 함께 안전에 대한 주의를 당부하는 것으로 진행됐다.

교육에 참석한 한 어르신은 “폐지 줍는 일에만 몰두해 오토바이나 차가 지나가는지도 모를 때가 많은데, 오늘 교육받은 내용을 기억해 앞으로는 조심 해야겠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나이가 들어갈수록 행동이 느려지면서 어르신 보행자 교통사고가 증가하고 있고, 올해 폭염 일수가 예년에 비해 많을 것으로 기상청이 전망하면서 어르신들의 안전에 더욱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며 “어르신들께서는 무단횡단을 하지 말고 더위가 기승을 부리는 오후 2시부터 5시까지는 시원한 곳에서 휴식을 취하는 등 안전에 유의하시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