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국토교통부, 청정 수소 물류 체계 구축 위한 ‘수소 물류 얼라이언스’ 발족

국토교통부, 청정 수소 물류 체계 구축 위한 ‘수소 물류 얼라이언스’ 발족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0.07.06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앞으로 수소 화물차 보급 시범 사업 추진의 구심점, 수소 물류 체계 구축/확산을 위한 홍보, 물류산업에 수소에너지 활용을 촉진하는 정책 발굴을 위한 논의 및 자문 기구 등의 역할을 수행

앞으로 물류산업에 친환경 수소에너지 도입이 본격화될 전망이다.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7월 3일(금) 물류산업에 수소에너지 활용을 촉진하기 위해서 물류 업계, 수소 업계 등을 아우르는 ’수소 물류 얼라이언스‘를 발족하였다.

‘수소 물류 얼라이언스’는 씨제이(CJ)대한통운, 현대글로비스, 쿠팡, 통합물류협회 등 물류 기업·단체와 현대자동차, 수소에너지네트워크, 덕양, 가온셀, 수소융합얼라이언스 추진단(H2KOREA) 등 수소에너지 관련 기업·단체, 한국철도공사, 인천국제공항공사, 한국도로공사 등 지원기관 등 22개 기관으로 구성하였다.

앞으로 수소 화물차 보급 시범 사업 추진의 구심점, 수소 물류 체계 구축·확산을 위한 홍보, 물류산업에 수소에너지 활용을 촉진하는 정책 발굴을 위한 논의 및 자문 기구 등의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이날 논의된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수소 화물차 보급 시범 사업: 수소에너지 도입 시기를 앞당기기 위해 씨제이(CJ)대한통운, 쿠팡, 현대글로비스 등 물류 기업들은 2021년부터 수소 화물차(5대)를 수도권(군포)-중부권(옥천) 등 시범 노선 구간에서 시범 운행할 계획이다.

수소 화물차 충전소: 국토교통부는 시범 사업을 위해 2021년에 군포 물류 단지 등 물류 거점에 전기화물차(1톤) 충전시설과 운전자 쉼터를 결합한 형태로 수소 화물차 충전 스테이션을 조성할 계획이다.

수소 화물차 연료 보조금 지원: 경유차에 비해 연료비가 높은 수소 화물차의 경제성을 높여 친환경 수소 화물차를 널리 보급할 수 있도록 사업용 수소 화물차를 대상으로 연료 보조금 지원 방안도 마련한다.

이날 ‘수소 물류 얼라이언스’는 ‘2040년 물류산업 수소 에너지 활용 세계 1위’를 달성할 수 있도록 청정 수소 물류 체계를 구축하는 데 상호 협력하기로 뜻을 같이하였다.

국토교통부 물류정책과 이성훈 과장은 “에너지 사용량이 큰 물류산업에 수소에너지가 도입·확산될 경우 수소 경제 도약을 위한 핵심 역할을 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