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경남도립극단, 창단공연 ‘연극 토지’ 주연 배우 공개 모집

경남도립극단, 창단공연 ‘연극 토지’ 주연 배우 공개 모집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0.05.15 17: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설 ‘토지’, 국내 최초 연극으로... 주인공 서희, 길상 역 공개 오디션 실시

경남도립극단(예술감독 박장렬)이 창단공연 ‘연극 토지’를 책임질 주연 배우를 모집한다.

경남도립극단은 오는 9월, 국내 최초로 박경리 소설 ‘토지’를 연극 무대에 올린다. 소설 토지는 통영 출신의 박경리 작가가 26년 동안 집필한 원고지 4만 여 장의 대하소설로, 한국 문학사에 기념비적인 작품이다.

하동 평사리, 통영, 진주 등 경남 곳곳과 간도를 배경으로 구한말부터 일제강점기, 해방에 이르기까지 한국근현대사가 담길 ‘연극 토지(극작 김민정)’는 2020년과 2021년, 2년에 걸쳐 2부작으로 제작된다.

경남도립극단은 이번 오디션을 통해 ‘연극 토지’의 주연배우 서희와 길상을 모집할 예정이다. 원서는 5월 18일부터 22일까지 방문 및 이메일로 접수하고 1차 합격자에 한해 5월 28일 실기 전형이 진행된다.

경남도립극단은 “한국 문학사에 큰 획을 그은 소설 토지에 걸맞은, 한국연극사에 길이 남을 ‘연극 토지’를 준비하고 있다.”며, “열정 있는 배우들이 이번 오디션에 많이 참여해 주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연극 토지’는 9월 17~19일 경남문화예술회관에서 첫 공연 될 예정이며, 10월 중 도내 3개 시·군 순회공연을 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