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마로푸드서비스, 밀알복지재단에 코로나19 극복 삼계탕 4만5천개 기부
해마로푸드서비스, 밀알복지재단에 코로나19 극복 삼계탕 4만5천개 기부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0.04.08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양 불균형 놓인 취약계층 위해 지원

밀알복지재단은 해마로푸드서비스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을 위해 삼계탕 4만5천만개를 기부했다고 8일(수) 밝혔다.

이번 기부는 코로나19의 여파로 복지관 등 취약계층 관련 시설의 휴관이 장기화되면서, 영양 불균형 위기에 놓인 저소득 취약계층을 위해 마련됐다.

해마로푸드서비스가 기부한 맘스터치 가정간편식 ‘대중삼계탕’은 밀알복지재단의 코로나19 긴급지원키트인 ‘힘내요 키트’에 담겨 장애인과 독거어르신 등 취약계층 가정에 지원될 예정이다. 또한 일부 물품은 밀알복지재단에서 운영하는 기업사회공헌(CSR) 전문 스토어 기빙플러스에서 판매돼 수익금으로 장애인 등 취약계층 자립 지원에 쓰인다.

해마로푸드서비스 김덕준 상무는 “길어지는 코로나19 여파로 신음하는 지역 소외계층들에게 따뜻한 응원을 전하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