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한세예스24문화재단, 국내 최초로 아시아문학전집 출판한다

한세예스24문화재단, 국내 최초로 아시아문학전집 출판한다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0.03.31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내 첫 번역서로 베트남 ‘영주(가제)’ 출판 예정 … 소수민족 여성의 자유와 평등 담아
[사진자료] 한세예스24문화재단 아시아문학전집_베트남 영주 표지
[사진자료] 한세예스24문화재단 아시아문학전집_베트남 영주 표지

한세예스24문화재단이 국내 최초로 시도되는 아시아 현대 문학 전집 출판 사업에 박차를 가해 연내 첫 소설 번역본을 선보인다.

아시아 문학 번역 사업은 아시아 국가에서 호평받은 현대 문학 작품을 선정해 국내에 소개하는 프로젝트로, 아시아 현대 문학만을 대상으로 하는 문학 전집으로는 국내 최초 시도다.

베트남 소설 ‘영주(가제, 원제 chúa đất)’가 첫 번역서로 출간된다. ‘영주’는 베트남 산악지대 소수민족인 몽족 여성의 삶을 통해 그들의 문화와 관습, 역사 등을 밀도있게 그려낸 소설로, 소수민족 여성의 자유와 평등에 대한 생각을 엿볼 수 있는 작품이다.

작가인 도 비치 투이(Đỗ Bích Thúy)는 1994년부터 작품활동을 시작해 베트남 주요 문학상을 다수 수상한 베트남 국민 작가다. ‘영주’를 포함해 총 5편의 장편소설과 다수의 단편소설을 집필했다.

한세예스24문화재단은 베트남에 이어 인도네시아, 태국 등 아시아 국가 문학을 지속적으로 번역, 출간할 예정이다.

한세예스24문화재단 조영수 이사장은 “한세예스24문화재단의 설립 취지인 한국과 아시아 국가들 간 문화교류의 일환로 아시아 문학 번역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며, “아시아 문학을 통해 이들 국가와의 정서적 교감이 확대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