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기술정보통신부, 2020년 ‘슈퍼컴퓨터 개발 선도사업’ 신규 추진
과학기술정보통신부, 2020년 ‘슈퍼컴퓨터 개발 선도사업’ 신규 추진
  • 권혁교 기자
  • 승인 2020.03.26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년 후 슈퍼컴퓨터 CPU 시제품을 개발하고자 하며 후속 연구를 연계해
슈퍼컴퓨터 CPU 기술 개발을 완성하는 것이 목표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 이하 ‘과기정통부’)는 슈퍼컴퓨터 개발 선도사업(2020~2023년 460억 원/2020년 90억 원)을 올해부터 본격 추진한다고 밝혔다.

슈퍼컴퓨터는 대용량의 데이터를 초고속으로 생산, 처리, 활용 가능한 컴퓨터 시스템으로 정부는 2011년 제정된 ‘국가초고성능컴퓨터 활용 및 육성에 관한 법률’에 근거하여 슈퍼컴퓨터 기술 개발을 지원해왔다.

이번 사업은 슈퍼컴퓨터의 핵심인 중앙처리장치(CPU)를 우리 자체 기술로 개발하기 위해 슈퍼컴퓨터 CPU의 하드웨어(HW)와 소프트웨어(SW)를 함께 설계해 개발하는 사업이다.

먼저 슈퍼컴퓨터용 고성능·저전력 CPU 및 코어 설계 기술을 확보·운영하기 위한 소프트웨어 및 계산 노드를 개발하고 여러 대의 계산 노드를 연결해 클러스터 시스템 시제품을 개발한다.

또한 CPU의 활용성을 극대화하기 위해서 개발 초기부터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기술을 함께 설계하고 슈퍼컴퓨팅 응용 분야에 특화된 CPU를 설계할 수 있는 기술을 확보하고자 한다.

이 사업을 통해 4년 후 슈퍼컴퓨터 CPU 시제품을 개발하고자 하며 후속 연구를 연계해 슈퍼컴퓨터 CPU 기술 개발을 완성하는 것이 목표다.

이를 위해 산, 학, 연 협력을 통한 컨소시엄 형태로 연구를 진행할 계획이며 향후 연구개발 결과물 활용을 위해 슈퍼컴퓨터 활용 기업 또는 기관 등을 컨소시엄에 포함해 연구를 추진할 계획이다.

고서곤 과기정통부 기초원천연구정책관은 “슈퍼컴퓨터 개발 선도사업은 슈퍼컴퓨터 CPU를 개발해보고자 하는 과제로 매우 도전적인 연구개발 사업”이라며 “4년간 슈퍼컴퓨터 CPU 시제품을 완성하고 예비타당성조사를 통한 후속 연구개발 사업을 기획·연계해 우리나라 자체 기술로 슈퍼컴퓨터 CPU를 개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슈퍼컴퓨터 개발 선도사업은 2020년 3월 공고를 시작으로 2020년 4월 24일(금) 18시까지 신청받을 계획이다.


스폰서링크
파울러스 도자기/주방용품 전문 쇼핑몰, 키친, 리빙웨어, 유리, 커피잔, 텀블러, 패브릭, 그릇 홈세트 등 판매
안산 전지역 신축빌라 매매 및 분양, 투룸, 쓰리룸, 복층빌라, 최다매물 보유, 고잔동, 사동, 원곡동 신축빌라
실비보험비교사이트실비보험 - 보험비교,민영의료보험,병원비보험 [클릭]
인터넷가입 중고차판매 카플래너 모두이사 암보험 신차장기렌트카 케이렌터카 중고차견적비교 독편사 서앤율법률사무소

인기기사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