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N ‘라스트 싱어’ 조엘라, 첫 회부터 탈락 위기 “난감하네~”
MBN ‘라스트 싱어’ 조엘라, 첫 회부터 탈락 위기 “난감하네~”
  • 임종태 기자
  • 승인 2020.03.19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이스퀸’ 준우승 조엘라, ‘라스트 싱어’ 1R부터 탈락 위기 ‘대이변’
사진 제공 : MBN ‘라스트 싱어’
사진 제공 : MBN ‘라스트 싱어’

MBN ‘라스트 싱어’ 첫 회부터 대이변이 일어난다.

3월 19일 첫 방송되는 MBN ‘여왕의 전쟁:라스트 싱어’(기획/연출 박태호, 이하 라스트 싱어)는 최강 보컬들이 서바이벌 대결을 펼쳐 최후의 1인을 가리는 노래 경연 예능 프로그램이다. MBN ‘보이스퀸’ TOP3를 비롯해 막강한 실력자들이 총출동한다는 소식으로 뜨거운 관심을 모았다.
 
그 중에는 ‘보이스퀸’ 준우승을 차지한 조엘라도 포함됐다. 이날 조엘라는 무대에 앞서 “최후의 1인으로 남겠다”고 주먹을 불끈 쥐며 ‘라스트 싱어’에 나서는 남다른 각오를 전했다고. 물론 무대 위에서도 엄청난 가창력을 뽐냈다는 후문이다.
 
이날 조엘라의 선곡은 태진아의 ‘사모곡’이었다. “’보이스퀸’을 하면서 엄마 곡을 굉장히 많이 불렀다”는 조엘라는 “한스러움의 끝을 보여주겠다”며 자신감을 보여줬지만 뜻밖의 결과가 나오며, 경연 현장은 충격에 휩싸였다고 한다. 첫 경연부터 조엘라가 탈락 위기에 처한 것이다.
 
조엘라의 무대를 접한 심사위원 주영훈은 “솔직히 조엘라의 노래에 대해 누가 감히 성에 안 찬다 말하겠냐”면서도 냉정한 심사평을 하고, 뒤이어 돈스파이크 역시 촌철살인으로 조엘라의 고개를 끄덕이게 한다고 한다.
 
과연 조엘라의 무대에 심사위원들은 어떤 심사평을 내놓았을까. 조엘라는 1라운드 탈락 위기를 넘어설 수 있을까. 첫 방송부터 대이변이 속출하며 큰 충격을 선사할 MBN ‘여왕의 전쟁:라스트 싱어’는 오늘(19일) 목요일 밤 10시 40분 첫 방송된다.

스폰서링크
파울러스 도자기/주방용품 전문 쇼핑몰, 키친, 리빙웨어, 유리, 커피잔, 텀블러, 패브릭, 그릇 홈세트 등 판매
안산 전지역 신축빌라 매매 및 분양, 투룸, 쓰리룸, 복층빌라, 최다매물 보유, 고잔동, 사동, 원곡동 신축빌라
자동차보험비교사이트자동차보험비교사이트다이렉트자동차보험비교사이트 자동차다이렉트실버보험

인기기사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