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김상배 메사추세츠공대(MIT) 기계공학부 교수와 손잡고 차세대 로봇 기술 개발
LG전자, 김상배 메사추세츠공대(MIT) 기계공학부 교수와 손잡고 차세대 로봇 기술 개발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0.01.15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IT 생체모방 로봇연구소의 연구인력과 인프라를 활용해 물체조작 기술(Manipulation)을 연구해 차세대 로봇 기술을 선점한다는 계획

LG전자가 김상배 메사추세츠공대(MIT) 기계공학부 교수와 손잡고 차세대 로봇 기술을 개발한다.

김상배 교수는 2006년 도마뱀처럼 벽을 타고 오르는 스티키봇(Stickybot)을 발명해 세계의 주목을 받았다. 스티키봇은 2006년 시사주간지 타임이 뽑은 최고의 발명품에 선정되기도 했다. 김 교수는 2012년부터 MIT 생체모방 로봇연구소(Biomimetic Robotics Lab)를 이끌며 4족 보행 로봇인 ‘치타’ 시리즈를 선보이고 있다.

LG전자는 MIT 생체모방 로봇연구소의 연구인력과 인프라를 활용해 물체조작 기술(Manipulation)을 연구해 차세대 로봇 기술을 선점한다는 계획이다. 물체조작기술은 로봇의 손이나 팔을 이용해 물체를 집거나 옮기는 기술이다.

LG전자는 감성인식과 내비게이션 기술에 강점을 갖고 있어 4족 보행과 물체조작 기술 분야의 권위자인 김상배 교수와 협업으로 상당한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LG전자와 김상배 교수는 2019년 말 연구과제 선정을 마치고 1월부터 본격적인 협업에 들어간다. LG전자 CTO 산하 로봇선행연구소에서 연구에 참여한다.

이와 함께 LG전자는 미국 보스턴에 ‘LG 보스턴 로보틱스랩(LG Boston Robotics Lab)’을 설립한다. 보스턴은 로봇 관련 기업과 스타트업이 몰려있어 기술 연구가 활발하고 빠르게 변화하는 로봇 산업을 살펴볼 수 있는 지역으로 꼽힌다.

LG전자는 로봇 인프라가 풍부한 보스턴에 거점을 확보함으로써 미래 로봇 기술을 확보하는 한편 김 교수와 보다 긴밀하게 공동연구에 협력한다는 계획이다.

MIT 김상배 교수는 “글로벌 가전 업계를 선도해 온 LG전자와 함께 일할 수 있어 기쁘다”며 “우리의 삶을 향상시킬 미래 로봇을 LG전자와 함께 고민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LG전자 CTO(최고기술책임자) 박일평 사장은 “세계적인 로봇공학자 김상배 교수와의 공동연구에 본격적으로 착수하고 보스턴에 로봇 연구거점을 마련함으로써 미래 성장동력인 로봇 사업의 기술 경쟁력을 한층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LG전자는 로봇을 미래사업의 한 축으로 삼고 산업용에서 서비스용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분야의 로봇과 로봇 관련 솔루션을 지속적으로 개발하고 있다.



스폰서링크
파울러스 도자기/주방용품 전문 쇼핑몰, 키친, 리빙웨어, 유리, 커피잔, 텀블러, 패브릭, 그릇 홈세트 등 판매
안산 전지역 신축빌라 매매 및 분양, 투룸, 쓰리룸, 복층빌라, 최다매물 보유, 고잔동, 사동, 원곡동 신축빌라
실비보험 - 보험비교,민영의료보험,병원비보험 [클릭] 실비보험비교사이트 운전자보험치아보험
자동차다이렉트보험비교견적사이트
자동차보험다이렉트자동차보험비교사이트다이렉트자동차보험비교
다이렉트암보험암보험비갱신형- 국내 주요 보험사의 암보험을 한눈에 쫙~ 암보험비교사이트 아파도 다쳐도 보상받는 실비보험~보험사별로 비교가입해야~ 의료실비보험료계산

자동차보험다이렉트

자동차보험다이렉트

자동차보험료비교견적사이트

자동차보험

자동차보험료비교견적사이트

자동차다이렉트보험

다이렉트자동차보험비교견적사이트

자동차다이렉트보험비교사이트

자동차보험료비교견적사이트

자동차보험비교사이트

다이렉트자동차보험비교견적사이트

자동차다이렉트보험비교사이트

다이렉트자동차보험

자동차보험

암보험비교

암보험비갱신형추천

암보험

다이렉트자동차보험

자동차보험비교사이트

자동차보험료비교견적사이트

자동차보험비교견적사이트

자동차보험비교사이트

자동차보험비교

자동차보험

자동차보험다이렉트

다이렉트자동차보험사이트

다이렉트자동차보험비교견적사이트

다이렉트자동차보험비교사이트

다이렉트자동차보험비교

다이렉트자동차보험

인기기사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