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교 졸업 직후 실업자, 취업 취약집단이 될 가능성 높아'
'고교 졸업 직후 실업자, 취업 취약집단이 될 가능성 높아'
  • 오은정 기자
  • 승인 2020.01.14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양한 이행경로의 차이를 나타내고 있으며, 특정 경로를 따를 경우 노동시장에서의 성과가 상대적 열위

14일(화) ‘KRIVET Issue Brief’ 제176호 ‘학교에서 노동시장으로 이행의 군집화와 특성에 대해 한국직업능력개발원이 전했다.

한국직업능력개발원 발표에 따르면 사건배열분석을 활용하여 학교에서 노동시장으로 이행경로를 시각화한 결과, 다양한 이행경로의 차이를 나타내고 있으며, 특정 경로를 따를 경우 노동시장에서의 성과가 상대적 열위인 것으로 나타났다.

청년집단의 이행경로를 군집화한 후 노동시장 성과와의 관계를 분석한 결과, 군집별로 노동시장 성과의 차이가 발견되었으며, 이는 학교에서 노동시장 이행에 대한 보다 미시적인 분석을 토대로 노동시장 정책의 설계 및 실시가 요구된다는 점을 의미한다.

이에 따라 한국직업능력개발원은 "전술한 배경 하에서 우선 학교에서 노동시장으로 원활한 이행을 위한 모니터링 체계 구축 및 활용, 나아가 그 결과에 기초하여 청년 대상(집단)별 맞춤형 고용서비스의 연계,제공 방안이 요구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