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금천구시설관리공단, 서울이주여성디딤터에 직원들의 재능기부로 모인 수익금 기부

금천구시설관리공단, 서울이주여성디딤터에 직원들의 재능기부로 모인 수익금 기부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9.12.30 1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천구시설관리공단은 가족 친화 우수기업으로 ‘행복한 일터 추진단’을 통해 ‘행복 나눔 장터’를 개설하고 한 달에 한 번 경매형식으로 물품에 대한 수익금을 창출하여 모금을 마련

금천구 소재 서울이주여성디딤터에 직원들의 재능기부로 모인 손뜨개 물품과 공단 행복 나눔 장터로 모인 수익금을 기부하였다고 서울특별시 금천구시설관리공단이 전했다.

서울 금천구 시흥동에 있는 ‘서울이주여성디딤터’는 이주여성과 동반 자녀의 경제적 자립·안정적 정착을 지원할 목적으로 2010년 10월 서울특별시와 여성가족부가 공동 설립한 사회복지시설이다.

금천구시설관리공단은 가족 친화 우수기업으로 ‘행복한 일터 추진단’을 통해 ‘행복 나눔 장터’를 개설하고 한 달에 한 번 경매형식으로 물품에 대한 수익금을 창출하여 모금을 마련하였다. 또한 손뜨개 재능기부를 통해 일상생활에 필요한 물품을 제공하고 봉사활동 및 꾸준한 기부활동을 펼치고 있다.

박평 이사장은 “공단 직원들의 사회공헌을 위한 재능기부 및 모금 활동에 대한 관심이 날로 늘어가고 있다”며 “일시적 기부가 아닌 꾸준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상생할 수 있는 체계적 기반을 마련하는 것이 지방공기업의 책임을 다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