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어송라이터 조동희와 크라잉넛 ‘캡틴락’ 한경록, 듀엣곡 ‘연애시(Love Poem)’ 11월 29일 정오 발매
싱어송라이터 조동희와 크라잉넛 ‘캡틴락’ 한경록, 듀엣곡 ‘연애시(Love Poem)’ 11월 29일 정오 발매
  • 임종태 기자
  • 승인 2019.11.29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크 싱어송라이터와 펑크로커, 의외의 조합과 환상의 케미 보여줘…

싱어송라이터 조동희와 크라잉넛 캡틴락 한경록이 11월 29일 정오에 듀엣곡 ‘연애시(Love Poem)’ 음원을 발매했다.

조동희와 캡틴락이라는 어울리지 않을 것 같은 두 사람이 만나 듀엣곡을 발매했다. 노래 제목은 ‘연애시(Love Poem)’. 사랑을 주저하는 시대에, 사랑하는 모든 이들을 응원하기 위한 사랑응원가인 ‘연애시(Love Poem)’는 조동희가 가사를 쓰고 캡틴락이 음을 붙이고 두 사람이 함께 불렀다. 언뜻 전혀 상상이 안 되는 조합이지만 오히려 환상의 케미를 보여준다.
 
싱어송라이터 조동희는 한국 대중음악에 큰 영향을 미친 음악가 조동진과 조동익의 막냇동생이며 작사가로 처음 음악을 시작해 이름을 알렸다. 조동희는 조규찬 1집의 '조용히 떠나보내'를 시작으로 김장훈, 나윤선, 더 클래식, 이효리 등 수많은 음반에 특유의 서정성과 삶에 대한 성찰이 있는 노랫말을 썼다. 또한 조동희는 한국 포크음악의 최고 걸작이라 평가받는 장필순 5집의 '나의 외로움이 널 부를 때'의 작사가이기도 하다. 이 곡은 아이유를 비롯해 성시경, 악뮤 등 최근 활발히 활동하는 뮤지션들이 선택하여 다시금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이밖에도 조동희는 드라마 시그널 OST ‘행복한 사람’을 노래하고 작사학교 '작사의 시대' 등을 운영하며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대한민국 대표 펑크밴드 크라잉넛의 베이시스트 한경록은 ‘캡틴락’이라는 이름으로 솔로 활동을 하고 있다. 밤이 깊었네, 서커스매직유랑단, 룩셈부르크 등 크라잉넛의 히트곡들이 캡틴락의 작품이며, 그는 또한 체리필터의 ‘낭만고양이’, ‘달빛소년’의 작사가로도 알려져 있다. 작년에는 SBS ‘더 팬’이라는 경연 프로그램에서 카더가든이 캡틴락이 만든 크라잉넛의 ‘명동콜링’을 애절한 발라드로 편곡해 불러 큰 관심을 불러 일으켰다. 늘 신나고 경쾌한 펑크록과 함께 열정적인 공연으로 알려져 있는 크라잉넛이지만 얼마 전 캡틴락은 ‘청승’이라는 서정적인 발라드 솔로곡으로 변신을 꾀하기도 했다.
 
조동희와 캡틴락의 협업은 조동희의 제안으로 시작되었다. ‘낭만’하면 빼놓을 수 없는 시대의 로맨티스트 두 사람이 만나 ‘연애시(Love Poem)’라는 제목의 포근하고 따뜻한 노래를 만들었다. 조동희는 캡틴락이 “살아있는 낭만의 화신이라고 생각했기에 작업을 제안했다”고 밝혔다. 캡틴락 역시 흔쾌히 제안을 받아들여 반나절만에 노래를 완성했다. 캡틴락은 “자주 해보지 않은 방식의 작업이었고 조용한 노래라 낯설었지만 즐겁게 작업했다”는 소감을 전했다. 상상하기 어려운, 흔치 않은 조합이라 발매 전부터 주변 아티스트들의 관심도 뜨거웠다. 조동희와 깊은 인연이 있는 가수 장필순, 나는 자연인이다로 유명한 성우 정형석, 크라잉넛의 보컬 박윤식, 최근 정규 8집을 발매하고 나혼자산다 등에 출연하며 주목을 끌고 있는 노브레인의 보컬 이성우, 싱어송라이터 정우 등이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기도 했다.
 
조동희, 캡틴락의 듀엣곡 ‘연애시(Love Poem)’은 11월 29일 정오에 발매되며, 모든 음원사이트에서 감상할 수 있다.


스폰서링크
파울러스 도자기/주방용품 전문 쇼핑몰, 키친, 리빙웨어, 유리, 커피잔, 텀블러, 패브릭, 그릇 홈세트 등 판매
안산 전지역 신축빌라 매매 및 분양, 투룸, 쓰리룸, 복층빌라, 최다매물 보유, 고잔동, 사동, 원곡동 신축빌라
실비보험 - 보험비교,민영의료보험,병원비보험 [클릭] 실비보험비교사이트 운전자보험치아보험
자동차다이렉트보험비교견적사이트
자동차보험다이렉트자동차보험비교사이트다이렉트자동차보험비교
다이렉트암보험암보험비갱신형- 국내 주요 보험사의 암보험을 한눈에 쫙~ 암보험비교사이트 아파도 다쳐도 보상받는 실비보험~보험사별로 비교가입해야~ 의료실비보험료계산

인기기사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