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인남녀, 서울 내 선호 근무지 1위는 '강남'으로 답해
성인남녀, 서울 내 선호 근무지 1위는 '강남'으로 답해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9.11.13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음으로 '시청/광화문’(25.1%), ‘여의도’(24.6%), ‘구로/가산 디지털단지’(21.5%),
‘잠실/송파’(21.1%), ‘홍대/신촌’(16.8%), ‘상암DMC’(12.3%) 등

사람인이 성인남녀 2,730명을 대상으로 ‘서울 내 선호 근무지’에 대해 조사한 결과, 성인남녀, 서울 내 선호 근무지 1위는 '강남'으로 알려졌다. 성인남녀 41.6%(복수응답)가 ‘강남 일대’를 선택한 것이다.

다음으로 '시청/광화문’(25.1%), ‘여의도’(24.6%), ‘구로/가산 디지털단지’(21.5%), ‘잠실/송파’(21.1%), ‘홍대/신촌’(16.8%), ‘상암DMC’(12.3%) 등이 있었다.해당 지역을 선호하는 이유에 대해서는 가장 많은 58.6%(복수응답)가 ‘집에서 교통편이 가장 좋기 때문에’를 꼽았다. 이어서 ‘기업들이 밀집되어 있어서’(33.5%), ‘중심지라서’(26.4%), ‘편의시설이 잘 되어 있어서’(24.7%), ‘비즈니스 미팅 등 이동하기 좋은 위치에 있어서’(12.7%) 등을 들었다.

명당으로 생각하는 근무지 역시 대다수가 ‘대중교통이 편리한 지하철역 인근’(80.2%, 복수응답)을 선택해 편리한 출퇴근을 중요하게 여기는 직장인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다음으로 '주변 편의시설이 잘 갖추어진 곳’(36.1%), ‘도로 환경 등 차량 이동이 용이한 곳’(31.4%), ‘인근에 맛집이 많은 곳’(12.8%), ‘녹지공간이 잘 구성된 공원 인근’(10%), ‘전망이 좋은 곳’(5.4%) 등의 순이었다.

상당수의 성인남녀(86.7%)는 직장 선택 시 근무지역이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근무지역이 입사 또는 이직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서는 '중복 합격 시, 선택에 도움이 되는 정도’(57.9%)라는 응답이 가장 많았지만, '최종 결정을 좌우할 정도’도 30.7%나 되었다. 반면, ‘크게 영향이 없다’는 응답은 11.4%에 그쳤다.

실제로 전체 응답자 중 직장인(1,272명)의 절반 정도(53.2%)가 현재 선호하는 근무지역에서 근무 중인 것으로 응답했다.

또한, 현재 선호 근무지역에서 직장생활을 하지 않고 있는 직장인(595명)의 경우, 대다수인 83.4%가 추후 선호 근무지역으로 이직을 할 의향이 있다고 밝혔다.

 



스폰서링크
파울러스 도자기/주방용품 전문 쇼핑몰, 키친, 리빙웨어, 유리, 커피잔, 텀블러, 패브릭, 그릇 홈세트 등 판매
안산 전지역 신축빌라 매매 및 분양, 투룸, 쓰리룸, 복층빌라, 최다매물 보유, 고잔동, 사동, 원곡동 신축빌라
실비보험 - 보험비교,민영의료보험,병원비보험 [클릭] 실비보험비교사이트 운전자보험치아보험
자동차다이렉트보험비교견적사이트
자동차보험다이렉트자동차보험비교사이트다이렉트자동차보험비교
다이렉트암보험암보험비갱신형- 국내 주요 보험사의 암보험을 한눈에 쫙~ 암보험비교사이트 아파도 다쳐도 보상받는 실비보험~보험사별로 비교가입해야~ 의료실비보험료계산

인기기사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