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제주어류양식수협, 6일부터 9일까지 베트남 하노이에서 개최되는 ‘2019 하노이 국제식품박람회’ 참가

제주어류양식수협, 6일부터 9일까지 베트남 하노이에서 개최되는 ‘2019 하노이 국제식품박람회’ 참가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9.11.06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양식광어의 새로운 수출길을 모색하고 해외 판로 개척을 위해 신흥경제국으로 떠오르는
베트남 하노이 박람회에 참가하게 된 것

6일부터 9일까지 베트남 하노이에서 개최되는 ‘2019 하노이 국제식품박람회’에 참가한다고 제주어류양식수협이 전했다.

제주 양식광어의 새로운 수출길을 모색하고 해외 판로 개척을 위해 신흥경제국으로 떠오르는 베트남 하노이 박람회에 참가하게 된 것이다. 아울러 제주어류양식수협은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현지 수산 바이어들을 대상으로 한 상담회 및 프로모션을 4일에 진행한 바 있다. 이는 최근 일본 수출규제를 비롯해 광어 수급조절을 위해 제주양식광어 시장격리 이슈 등으로 인해 침체된 수산물 시장의 분위기를 전환하고자 기획됐다.

베트남은 일본, 미국 다음으로 제주 양식광어를 많이 수입하는 국가로 급부상한 국가 중 하나다. 제주어류양식수협은 이번 프로모션과 박람회 참가를 통해 베트남 수출량을 확대하고 제주 양식 광어가 지속적인 국가 주요 수출 산업으로 재도약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박람회 현장에는 제주 양식광어를 수입하고자 하는 바이어를 초청해 제주 광어를 활용한 다양한 요리 시식부터 수출 상담까지 전 방위적인 홍보를 할 계획이다. 특히 현지 셰프가 직접 참여해 광어 본연의 쫄깃함과 감칠맛을 느낄 수 있도록 광어를 활용한 가장 기본적인 요리인 회와 초밥을 비롯해 활광어를 활용해 현지인들의 입맛에 꼭 맞는 다양한 베트남 요리들도 시연하고 제공할 예정이다.

제주어류양식수협 한용선 조합장은 “제주산 광어는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사랑받는 수출품 중 하나다. 최근 여러 이슈로 인해 침체된 광어 시장의 분위기를 타파하고자 제주 양식광어의 힘을 보여줄 수 있는 행사를 기획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제주산 광어를 직접 만날 수 있는 다양한 기회를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