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소설 작성 여부’에 대해 조사한 결과, 취준생 5명 중 4명은 자소설 작성한 경험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자소설 작성 여부’에 대해 조사한 결과, 취준생 5명 중 4명은 자소설 작성한 경험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9.09.25 1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체 자기소개서 중 35.3%가 ‘자소설’에 해당한다고 답해

사람인이 구직자 1,722명을 대상으로 ‘자소설 작성 여부’에 대해 조사한 결과, 취준생 5명 중 4명은 오늘도 '자소설'을 쓴다고 답한 것으로 전해졌다.

‘실제와 다르게 자신을 소개하는 자소설(자기소개서+소설) 작성 경험’에 대해 조사한 결과, 76.4%가 자소설을 작성한 경험이 있는 것으로 나타난 것이다.

이들은 작성한 전체 자기소개서 중 35.3%가 ‘자소설’에 해당한다고 답했다. 이는 작성하는 자기소개서 3편 중 1편은 ‘자소설’이라는 의미다.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10%’(26.1%), ‘20%’(20.1%), ‘30%’(16.3%), ‘50%’(10.6%), ‘40%’(7.9%), ‘100%’(5.9%) 등의 순이었다.

자소설을 작성하는 이유는 ‘합격을 위해 좀 더 깊은 인상을 주기 위해서’(55.1%, 복수응답)를 첫 번째로 꼽아, 한 번의 기회라도 간절한 취준생의 입장에서 서류 합격률을 높이기 위해서 거짓이나 과장을 하게 되는 것으로 풀이된다.

계속해서 취준생들은 ‘질문 의도에 맞는 스펙이나 경험이 없어서’(27.6%), ‘사실대로 쓰면 자꾸 떨어져서’(18.3%), ‘지원하는 직무/기업과 연관성을 찾지 못해서’(18.3%), ‘다들 자소설을 써 안 쓰면 나만 손해라서’(11.5%) 등을 자소설 작성의 이유로 들었다.

그렇다면, 실제 자소설을 작성해 기업에 ‘입사지원’한 결과는 어떨까?

응답자들은 ‘자소설’을 작성해 입사지원 했을 때 서류 합격률을 47.6% 정도로 파악하고 있었다. 반면, 솔직하게 자기소개서를 작성했을 때의 합격률은 35.8% 수준으로 집계 돼 11.8%p나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자소설로 입사지원 한 구직자 중 33.7%는 면접 때 거짓이나 과장해 쓴 부분에 대해 질문 받은 경험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면접을 거치면서 해당 부분에 대한 질문을 받을 수 있어 과도한 거짓이나 과장된 내용을 작성하는 것은 주의가 필요한 것.

사람인의 임민욱 팀장은 “취업이 간절하다 보니 많은 지원자들 중 돋보이고 싶은 욕심에 자기소개서에 거짓이나 과장을 담는 경우가 많다.”며, “하지만 서류전형이 취업의 최종관문이 아닌 만큼 면접에서 진실하지 못한 인상을 남길 수 있는 내용을 작성하는 것은 지양해야 한다. 자신의 역량과 열정을 바탕으로 진솔하게 풀어낸 자기소개서가 최종적으로 더 좋은 결과를 가져온다는 사실을 기억해야 할 것.”이라고 조언했다.



스폰서링크
파울러스 도자기/주방용품 전문 쇼핑몰, 키친, 리빙웨어, 유리, 커피잔, 텀블러, 패브릭, 그릇 홈세트 등 판매
안산 전지역 신축빌라 매매 및 분양, 투룸, 쓰리룸, 복층빌라, 최다매물 보유, 고잔동, 사동, 원곡동 신축빌라
실비보험비교사이트실비보험 - 보험비교,민영의료보험,병원비보험 [클릭]
자동차보험
자동차보험다이렉트 자동차보험비교사이트 다이렉트자동차보험비교
암보험암진단비보험- 실비암보험 암보험비교 암보험비교사이트
실비보험 치매보험간병비 치매보험 부모님보험 치매간병보험 운전자보험 다담론 전월세보증금대출
아이커 유전자분석검사 렌터카다이렉트 인터넷가입 중고차판매 카플래너 모두이사

인기기사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