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안산형 다문화 다함께 다돌봄 사업’ 참여자 모집

‘안산형 다문화 다함께 다돌봄 사업’ 참여자 모집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9.09.05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려인, 다문화 특구 등 현안문제, 외국인 주민과 함께 해결 모색

안산시는 결혼이주민과 중국, 고려인동포 등 외국인 주민을 대상으로 하는 ‘안산형 다문화 다함께 다돌봄사업’을 오는 10월부터 3개월 동안 추진하며, 참여자 26명을 모집한다고 5일 밝혔다.

시는 앞서 올 7월부터 지역공동체일자리 하반기 사업으로 ‘달뜨는 언덕마을 공방’등 21개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이번에 진행되는 다돌봄사업은 정부가 추경을 통해 추가 지원을 하게 되면서 진행하게 됐다.

모집대상은 관내 거주 결혼이주민과 중국, 고려인동포 등 외국인 주민으로 전문 인력을 포함해 모두 26명이다. 이들은 고려인 문화센터 돌봄 도우미, 사회통합프로그램 운영기관 인력지원, 다문화특구 환경미화 등 외국인주민관련 주요 현안을 해소하는데 참여한다.

참가자 모집은 이날부터 10일까지 6일 동안 진행되며, 안산시 외국인주민정책과 또는 외국인주민지원과로 신분증(외국인등록사실증명서, 거주사실확인서) 및 한국어 능력관련 서류 등을 지참해 방문신청하면 된다.

합격자는 안산시 일자리정책과에서 관련경력 및 거주기간, 한국어 능력 등을 기준으로 심사를 거쳐 오는 27일에 발표한다.

시 관계자는 “그동안 일자리 사각지대였던 고려인 동포를 위한 일자리 창출효과는 물론, 외국인주민과 함께 지역의 현안 및 소외된 이웃을 돌보는 사업에 함께 함으로써 진정한 사회통합 및 정주의식을 고취시킬 수 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사업발굴을 통해서 민선7기 공약인 일자리 15만개 달성을 위해 매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