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와뉴스

‘라디오스타’ 조나단, ‘인간극장’ 출연 반대했었다? 방송 이후 ‘현타’ 온 사연은? 관심 집중!

‘라디오스타’ 조나단, ‘인간극장’ 출연 반대했었다? 방송 이후 ‘현타’ 온 사연은? 관심 집중!

  • 임종태 기자
  • 승인 2019.08.20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콩고 왕자’ 조나단, 콩고에서 한국으로 국경선 넘은 대한콩고인! 솔직X순수 매력!
사진제공 : MBC ‘라디오스타’
사진제공 : MBC ‘라디오스타’

‘콩고 왕자’로 화제를 모은 조나단이 ‘라디오스타’에서 ‘인간극장’ 출연을 반대했던 사실을 털어놓는다. 그는 방송 이후 ‘현타’ 온 사연을 공개하는 등 솔직하고 순수한 매력을 대방출하며 관심을 집중시킬 예정이다.

조나단이 ‘인간극장’ 출연을 반대했었다고 털어놓는다. 그는 과거 인간극장에 출연해 ‘콩고 왕자’로 큰 관심을 얻은 바. 그러나 그는 인간극장 출연을 반대했던 것은 물론 “마음 열려고 하면 떠나 상처였다”라며 방송 이후 ‘현타(현실 자각 타임)’ 온 사연까지 털어놓으며 궁금증을 자아낸다.
 
그런가 하면 조나단은 꿈의 프로그램이었던 ‘라디오스타’ 입성에 기쁜 마음을 드러낸다. 특히 그는 윤종신을 좋아한다고 고백해 윤종신에게 “너 감 좋다!”라는 칭찬을 듣기도. 또한 그는 뜻밖의 관점으로 ‘라디오스타’의 연대기를 정리해 시선을 집중시킨다.
 
이어 조나단은 안영미에 대한 관심도 고백한다. 고등학교 3학년에 재학 중인 조나단은 요즘 고등학생들 사이에서 걸그룹보다 안영미가 더 대세라고 주장한 것. 이에 안영미는 방송 불가 댄스로 화답해 폭소를 유발할 예정이다.
 
조나단은 한국어 실력을 숨기게 된 사연을 공개한다. 한국인보다 더 한국인 같은 입담으로 시선을 사로잡은 그는 택시 기사 유형을 분석하는 것은 물론 신들린 외국인(?) 연기로 스튜디오를 초토화시켰다는 후문.
 
뿐만 아니라 조나단은 한국 관광 홍보대사에 임명된 소감을 전한다. 한국 문화에 대한 자신의 소신을 밝힌 것은 물론 한국 역사에 대한 관심과 아찔한 불편함(?)을 감수하면서도 일본 불매 운동에 참여하는 이유를 언급하며 모두를 감탄케 할 예정이다.
 
‘콩고 왕자’ 조나단의 솔직하고 순수한 매력은 오는 21일 수요일 밤 11시 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김국진-윤종신-김구라-안영미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