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우수 성공기업의 창업자로 육성하고자 철도 고가 하부를 활용해 국내 최초 창업공간 ‘Station-G(안산)’ 개소
안산시, 우수 성공기업의 창업자로 육성하고자 철도 고가 하부를 활용해 국내 최초 창업공간 ‘Station-G(안산)’ 개소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9.07.30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철도교량이 청년들의 창업공간으로 재탄생하면서 일자리 창출의 모범사례로 변신

오는 30일, 안산시가 30일 성장 잠재력이 높은 청년 등 창업자에게 창업공간과 프로그램 등을 지원해 우수 성공기업의 창업자로 육성하고자 철도 고가 하부를 활용한 국내 최초 창업공간 ‘Station-G(안산)’를 개소했다.

‘Station-G(안산)’는 안산선 고잔역 철도교량 하부(길이 약 100m, 면적 약 880㎡)에 창업 인프라를 구축하는 것으로, 지역단절 등 도심재생에 장애물로 인식되었던 철도교량이 청년들의 창업공간으로 재탄생하면서 일자리 창출의 모범사례로 변신하게 됐다.

시는 ‘Station-G(안산)’조성을 위해 지난해 경기도, 한국철도시설공단과 협약하고 상하수도, 조경, CCTV, 북카페 운영도서 500권 기증 등 창업공간을 위한 인근 시설 기반 조성을 지원했다.

창업공간은 14개실로 입주기업 공간 13개실과 개방형 공간 1개실로 구성해 예비․초기 스타트업 성장 지원을 위해 창업자들이 주로 어려움을 겪는 공간 문제를 해결하고, 입주기업에는 ▲창업공간 무료 제공 ▲성장 단계별 창업 교육 ▲BM 사업화 지원 ▲기업 네트워크 지원 등 체계적인 프로그램도 지원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