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돼먹은 영애씨17' 커피 한 잔이 불러온 나비효과 ‘자비리스’ 철벽남 연제형 VS 세상 억울한 박수아 ‘갑분도(?)’ 수아, 연제형 지갑을 탐낸 사연은?
'막돼먹은 영애씨17' 커피 한 잔이 불러온 나비효과 ‘자비리스’ 철벽남 연제형 VS 세상 억울한 박수아 ‘갑분도(?)’ 수아, 연제형 지갑을 탐낸 사연은?
  • 임종태 기자
  • 승인 2019.03.14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 : tvN
사진제공 : tvN

‘막돼먹은 영애씨17’ 박수아의 반전 과거가 밝혀진다.

tvN 불금시리즈 ‘막돼먹은 영애씨17’(연출 한상재, 극본 한설희·백지현·홍보희, 제작 tvN / 이하 ‘막영애17’)측은 6화 방송을 앞둔 14일, 제형(연제형 분)의 지갑을 탐내는 수아(박수아 분)의 수상한 모습이 포착돼 호기심을 자극한다.
 
지난 방송에서 수아는 규한(이규한 분)의 웹툰 사투리 자문을 맡게 되며 제형과 미묘한 신경전을 벌였다. 만날 때마다 ‘어디서 본 적 있지 않냐’는 올드한 멘트로 규한의 구박을 받았던 제형. 바바리맨을 향해 날린 수아의 돌려차기 한 방으로 청소년 태권도 선수였던 시절을 기억해 낸 제형의 모습이 그려지며 호기심을 증폭했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극과 극 분위기의 수아와 제형이 호기심을 자극한다. 커피를 사러 온 두 사람. 제형을 보고 세상 반가운 표정을 짓다가 이내 무엇인가를 부탁하는 수아의 간절한 표정이 흥미롭다. 하지만 ‘자비리스’ 제형답게 철벽을 치는 시크한 제형의 모습은 궁금증을 더욱 증폭한다. 이어진 사진 속 잠시 허리를 숙인 제형의 뒷주머니에 꽂힌 지갑에 조심스레 손을 갔다 대는 수아의 모습도 포착돼 흥미를 더한다. 수아가 갑작스레 제형의 지갑을 탐내게 된 사연은 무엇인지, 두 사람의 과거 인연에도 관심을 불러일으킨다.
 
오는 15일(금) 방송되는 6화에서 수아와 제형의 숨겨진 과거 인연과 낙원사 식구들이 수아의 횡령 전과 사실을 알게 되는 모습이 그려진다.
 
‘막영애17’ 제작진은 “미란의 동생이라는 사실을 숨기고 낙원사에 입사한 수아의 반전 과거가 밝혀지며 낙원사가 또 한바탕 뒤집힌다”라고 전하며 “상상도 못 했던 수아와 제형의 과거 인연이 반전 있는 웃음을 선사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막돼먹은 영애씨17’ 6화는 내일(15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관련기사

스폰서링크
의료실비보험추천 보험비교샵 - 보험비교,민영의료보험,병원비90%환급보험 [클릭] http://insu.inr.kr/
태아/어린이보험 가입-뱃속부터 평생 지켜주는 태아보험 한 눈에 비교~[클릭]http://ins.kr/insu/?num=3764 내 자동차보험료는 얼마? 자동차보험 즉시비교견적! http://www.okinsu.kr/
암보험 비교 가입센터- 국내 주요 보험사의 암보험을 한눈에 쫙~http://www.rentcar8888.co.kr/https://igreenart.blog.me/https://blog.naver.com/cybergit/https://blog.naver.com/hitnine/https://blog.naver.com/cucu2046/http://www.다이렉트자동차보험료비교사이트.net/
아파도 다쳐도 보상받는 실비보험~보험사별로 비교가입해야~

인기기사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