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갈하이’ 유쾌한 웃음 속에서 꽃피운 의외의 러브라인, 윤박과 정상훈의 장미의 맹세!
‘리갈하이’ 유쾌한 웃음 속에서 꽃피운 의외의 러브라인, 윤박과 정상훈의 장미의 맹세!
  • 임종태 기자
  • 승인 2019.03.05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습격당한 서은수를 찾아가 눈물을 보인 윤박, 채정안에게 장미꽃을 건네려는 정상훈! 과연 두 사람의 마음은?
사진제공 : ‘리갈하이’ 영상 캡처
사진제공 : ‘리갈하이’ 영상 캡처

‘리갈하이’의 유쾌한 웃음 속에서 윤박과 정상훈이 러브라인의 꽃을 피웠다. 서은수와 채정안을 향한 마음이 드러난 것.

JTBC 금토드라마 ‘리갈하이’(극본 박성진, 연출 김정현, 제작 GnG프로덕션, 이매진 아시아)에서 강기석(윤박)의 마음은 서재인(서은수)의 피습 소식을 통해 드러났다. 서재인이 이송된 병원으로 향한 강기석은 엘리베이터도 기다리지 못하고 계단으로 뛰어 올라갔다. 서재인으로 오해한 환자가 “병원 도착 직전에 심정지했습니다”라는 진단을 받자 그대로 주저앉아 “죽으면 안돼요. 버티셔야 됩니다. 재인씨”라며 눈물까지 흘렸다. 물론 멀쩡한 모습으로 나타난 서재인을 보고 당황한 나머지 “안타까워서요. 모두가 소중한 생명이잖아요”라고 둘러대, 웃음을 자아냈지만 말이다.
 
윤상구(정상훈)의 설렘은 오해로부터 시작됐다. 재판 중 상대측 서재인에게 유리한 정보를 건넨 대가로 변호사의 지위를 박탈당하고 청소 담당이 됐던 윤상구. 방대표는 그에게 다시 변호사로 돌아오라며, 민주경(채정안)이 “복귀 안시키면 당장이라도 사표 쓸 듯이 협박했다”고 전했다. 이에 “정말 나를 좋아하는 거 아냐?”라고 오해한 윤상구는 장미꽃까지 준비해 마음을 전하려 했다.
 
그렇게 마음속에 ‘러브’를 꽃피운 두 남자가 취중진담을 나눴다. “감정에 휩쓸리면 제대로 된 변호를 할 수 없다”면서도 얼굴엔 미소가 가득한 강기석과 “설령 상대가 조폭이라도 이상하게 마음이 끌리거든”이라는 윤상구. 서로에게 공감하며 이심전심을 보이던 윤상구는 “난 재인씨한테 큐피트가 될 테니까 강변은 민실장한테 내 얘기 잘해 달라”며 이른바 “장미의 맹세”로 의기투합했다.
 
다음날 윤상구는 블랙아웃 증후군도 이겨내고 약속을 기억하며 서재인에게 강기석의 마음을 전했다. 물론 숙취 때문에 뒤늦게 장미의 맹세를 기억해낸 강기석이 서재인을 찾아가 “그냥 잊어버리세요”라고 수습했지만. “끌리는 건지, 거슬리는 건지 구분이 안간다”는 강기석과 오해가 불러온 마음을 꽃피운 윤상구의 유쾌한 러브라인은 어떤 변화를 가져올까.
 
‘리갈하이’ 매주 금, 토 밤 11시 JTBC 방송된다.

관련기사

스폰서링크
파울러스 도자기/주방용품 전문 쇼핑몰, 키친, 리빙웨어, 유리, 커피잔, 텀블러, 패브릭, 그릇 홈세트 등 판매
의료실비보험추천 보험비교샵 - 보험비교,민영의료보험,병원비90%환급보험 [클릭] http://insu.inr.kr/
태아/어린이보험 가입-뱃속부터 평생 지켜주는 태아보험 한 눈에 비교~[클릭]
내 자동차보험료는 얼마? 자동차보험 즉시비교견적! http://insu.direct-ins.net
암보험 비교 가입센터- 국내 주요 보험사의 암보험을 한눈에 쫙~http://insu.direct-online.co.krhttps://igreenart.blog.me/https://blog.naver.com/cybergit/https://blog.naver.com/hitnine/https://blog.naver.com/cucu2046/http://news.direct-online.co.kr/
아파도 다쳐도 보상받는 실비보험~보험사별로 비교가입해야~
http://ins.kr/insu/?num=3451

 

인기기사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