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이태리, ‘이름빨’로 할리우드 진출? 편집 걱정 웃음폭발! 국내에선 이태리 해외에선 프린스리~
'라디오스타' 이태리, ‘이름빨’로 할리우드 진출? 편집 걱정 웃음폭발! 국내에선 이태리 해외에선 프린스리~
  • 임종태 기자
  • 승인 2019.01.16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스' 이태리, 이민호에서 이태리로.. 22년차 중고 신인! '김태리' 따라하기 적극 부인!
사진제공 : MBC ‘라디오스타’
사진제공 : MBC ‘라디오스타’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배우 이태리가 할리우드 영화 진출 후일담을 털어놓으며 ‘편집 걱정’을 한 가득해 큰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그는 국내에선 이태리, 해외에선 프린스 리라고 불린다면서 밥차와 박수 스케일에 놀란 사연으로 시선을 모았다고 해 관심을 높인다.

올해로 데뷔 22년차인 이태리는 자신을 중고 신인이라고 지칭하면서 이민호에서 이태리로 개명하게 된 얘기를 들려줘 시작부터 관심을 집중시켰다. 그는 자신이 이름을 바꾼 뒤 배우 김태리의 이름을 따라했다는 일부 의견에 대해 적극적으로 부인해 눈길을 사로잡기도 했다.
 
그런가 하면 이태리는 ‘이름빨’로 할리우드 영화 ‘아나스타샤’에 출연하게 된 것 아니냐는 얘기와 관련해 “거기서는 프린스 리”라며 당시 밥차와 박수 스케일에 놀랐던 에피소드를 들려줘 관심을 모았다고.
 
특히 그는 내년 개봉하는 해당 영화에서 자신이 맡은 배역과 출연 신들을 열거하며 ‘편집’이 될까 봐 걱정을 한 가득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또한 이태리는 진지함과 꼰대 사이에 있는 폭소만발 에피소드로 시선을 끄는 한편, 아역 출신으로 자신이 겪었던 주변의 시선들에 대해 얘기하면서 고충을 토로하기도 했다.
 
이태리의 고백 스타일도 눈길을 끌 예정이다. 알고 보니 그는 최수종 버금가는 이벤트꾼으로, 편지 두 장으로 특별한 고백을 했던 사연을 털어놔 미소를 짓게 했다는 후문.
 
그런가 하면 이태리는 자신의 버킷 리스트로 혼자살기를 꼽았다. 그는 지금까지의 모든 수입이 부모님에게 직행했다고 털어 놓으며 수입에 대한 부모님의 반응(?)을 전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고.
 
또한 이태리는 ‘순풍 산부인과’의 정배로 깜짝 변신, 유행어를 활용한 센스 넘치는 600회 축하를 남겼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과연 이태리가 할리우드 영화 스케일에 놀랐던 이유는 무엇일지, 센스 넘치는 그의 ‘정배 변신’은 오늘(16일) 수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김국진-윤종신-김구라-차태현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관련기사

스폰서링크
의료실비보험추천 보험비교샵 - 보험비교,민영의료보험,병원비90%환급보험 [클릭] http://insu.inr.kr/
태아/어린이보험 가입-뱃속부터 평생 지켜주는 태아보험 한 눈에 비교~[클릭]http://www.eduview.kr/ 내 자동차보험료는 얼마? 자동차보험 즉시비교견적! http://www.다이렉트자동차보험비교견적사이트.com/암보험 비교 가입센터- 국내 주요 보험사의 암보험을 한눈에 쫙~http://www.the-root.kr/
실비보험 보험비교
- 아파도 다쳐도 보상받는 실비보험~보험사별로 비교가입해야~http://www.meritz-net.com/

인기기사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