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절 선물세트 시장 트렌드를 조사한 결과 ‘3~4만원대 캔햄 복합형 가공식품 선물세트 선호'
명절 선물세트 시장 트렌드를 조사한 결과 ‘3~4만원대 캔햄 복합형 가공식품 선물세트 선호'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9.01.14 1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J제일제당이 시장조사기관인 칸타월드패널과 함께
1500가구를 대상으로 지난 추석 시즌 4주간 명절 선물세트 소비 트렌드를 조사

CJ제일제당이 한국 명절 선물세트 시장 트렌드를 조사한 결과 ‘3~4만원대 캔햄 복합형 가공식품 선물세트 선호가 뚜렷한 것'으로 알려졌다.

CJ제일제당이 시장조사기관인 칸타월드패널과 함께 1500가구를 대상으로 지난 추석 시즌 4주간 명절 선물세트 소비 트렌드를 조사한 결과, 가공식품 선물시장 규모가 해마다 계속 성장하고 있으며 저가나 고가가 아닌 중저가 제품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14일 밝혔다. 선물세트 구성은 단품보다는 캔햄, 식용유, 조미김 등 다양한 상품이 결합된 복합형 선물세트가 전년 대비 소비자 선호도가 높아지는 경향을 보였다.

명절 선물세트 전체 시장은 2018년 추석 기준으로 전년 대비 2.7% 성장한 약 4.1조 규모로 추산된다. 매년 1위와 2위에 오르는 신선식품과 상품권 비중은 여전히 높지만 선호도는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반면 가공식품과 건강식품은 전년 대비 두 자릿수 성장세를 보이며 시장에서의 영향력이 확대되고 있다. 특히 가공식품 선물세트 시장 규모는 2016년 추석 기준 6022억원에서 2018년 추석 6422억원으로 6.6% 성장했다.

2018년 추석 선물 받는 사람이 만족했던 카테고리 조사에서도 1위 신선식품(55%)과 2위 상품권(45%)에 이어 가공식품(38%), 건강식품(30%)이 높은 선호도를 보였다. 제품 구성은 한 가지 품목만 구성한 선물세트보다는 캔햅과 식용유를 결합한 세트와 같이 다양한 제품들로 실속 있게 구성한 복합형 선물세트에 대한 만족도가 압도적으로 높게 나타났다.

선호 구매 금액대도 프리미엄과 가성비를 동시에 추구하는 소비 트렌드에 따라 3~8만원의 중간 가격대를 선호하는 경향이 뚜렷하다. 실제로 2017년과 2018년 추석을 비교해보니 3~8만원대 선물을 구매하겠다는 소비자가 24.7%에서 29.2%로 전년 대비 4.5% 증가했다. 반면 동일기간 3만원대 이하 선물세트에 대한 중요도 인식 조사에서는 51.5%에서 47.9%로 감소세를 보였다. 또한 9만원대 이상 고가 선물세트에 대한 중요도 인식 조사에서도 감소세를 보이고 있었다.

이 같은 조사 결과는 실속과 가성비, 프리미엄을 동시에 추구하는 소비 트렌드가 선물세트 시장에도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특히 캔햄을 중심으로 한 3~4만원대 중저가 복합형 선물세트가 주는 사람이나 받는 사람 모두에게 실용성, 합리적인 가격대, 다양한 제품 구성, 고급스러운 이미지 등 여러 면에서 만족도 높은 프리미엄 제품으로 자리잡고 있는 것이다. 여기에 가공식품 선물세트 자체에 대한 소비자 마인드와 인식이 보다 긍정적으로 전환되고 있는 것도 요인 중 하나이다.


스폰서링크
의료실비보험추천 보험비교샵 - 보험비교,민영의료보험,병원비90%환급보험 [클릭] http://insu.inr.kr/
태아/어린이보험 가입-뱃속부터 평생 지켜주는 태아보험 한 눈에 비교~[클릭]http://ins.kr/insu/?num=3764 내 자동차보험료는 얼마? 자동차보험 즉시비교견적! http://www.2flowers.co.kr/
암보험 비교 가입센터- 국내 주요 보험사의 암보험을 한눈에 쫙~http://www.rentcar8888.co.kr/
아파도 다쳐도 보상받는 실비보험~보험사별로 비교가입해야~http://www.다이렉트자동차보험료비교사이트.net/

인기기사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