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뜻한 선율로 이 겨울을 녹일 '최재원 바이올린 독주회' 27일 개최
따뜻한 선율로 이 겨울을 녹일 '최재원 바이올린 독주회' 27일 개최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8.12.26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악인들의 스승 ‘나디아 블랑제’를 주제로 꾸며져

따뜻한 선율로 이 겨울을 녹일 아름다운 바이올린 연주회가 오는 27일 열린다.

최재원 바이올린 독주회는 예술의전당 리사이틀홀에서 개최된다.

업타운 커머레이즈 기획으로 꾸며지는 이번 무대는 음악인들의 스승 ‘나디아 블랑제’를 주제로 꾸며진다. 나디아 블랑제는 클래식 음악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여류 작곡가이자 지휘자이며 음악교육에 막대한 영향을 끼친 사람이다. 조지 거쉰, 아론 코플랜드, 아스토르 피아졸라, 다니엘 바렌보임 등 일일이 열거할 수 없을 정도로 많은 음악인들의 스승이다.

조지 거쉰(George Gershwin)의 곡으로 리사이틀의 첫 문을 연다. 이어지는 곡으로 아론 코플랜드(Aaron Copland) 특유의 밝고 활기가 넘치며 바이올린 부드러움을 보여주는 바이올린 소나타로 분위기를 이어간다. 이어지는 2부에서는 현대 작곡가들 중 가장 유명하고 영향력을 가진 작곡가 중 한명인 필립 글래스(Philip Glass)의 아이슈타인의 삶과 이론을 그려낸 오페라에서의 바이올린 솔로를 연주한다. 마지막으로는 피아졸라(Astor Piazzolla)의 바이올린과 피아노를 위한 ‘탱고의 역사’를 연주한다. 이 곡은 20세기에 들어와 탱고가 어떻게 변해왔는지를 보여주는 곡으로 특유의 탱고 선율의 매력을 느낄 수 있는 곡이다.

바이올리니스트 최재원은 만 10살의 나이 서울시향 오디션을 통해 데뷔 무대를 가졌으며, 예원학교, 서울예고, 서울대학교 음악대학을 모두 실기 수석 입학 및 졸업한 재원으로 미국 뉴욕의 줄리어드 음악원에서 석사, 예일대학교 음악대학에서 최고연주자 과정을 마쳤다. 2018년 8월, 세종대학교 대학원 음악학과에서 지도교수 윤경희의 사사를 받으며 ‘Astor Piazzolla(편곡 Desyatnikov)의 Las Cuatro Estaciones Portenas 연구’에 대한 논문과 함께 박사학위를 받았다.


스폰서링크
파울러스 도자기/주방용품 전문 쇼핑몰, 키친, 리빙웨어, 유리, 커피잔, 텀블러, 패브릭, 그릇 홈세트 등 판매
의료실비보험추천 보험비교샵
- 보험비교,민영의료보험,병원비90%환급보험 [클릭] http://insu.inr.kr/
태아/어린이보험 가입-뱃속부터 평생 지켜주는 태아보험 한 눈에 비교~[클릭]http://ins.kr/insu/?num=3764 내 자동차보험료는 얼마? 자동차보험 즉시비교견적! http://www.okinsu.kr/
암보험 비교 가입센터- 국내 주요 보험사의 암보험을 한눈에 쫙~http://www.rentcar8888.co.kr/https://igreenart.blog.me/https://blog.naver.com/cybergit/https://blog.naver.com/hitnine/https://blog.naver.com/cucu2046/http://www.다이렉트자동차보험료비교사이트.net/
아파도 다쳐도 보상받는 실비보험~보험사별로 비교가입해야~http://실비보험.net/

인기기사
최신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