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2018 마리나 및 레저선박 산업육성 포럼' 진행
부산시, '2018 마리나 및 레저선박 산업육성 포럼' 진행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8.12.04 1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 산학연관 전문가들이 폭넓게 참가하여 지역산업의 발전을 모색하기 위해 해마다 개최

부산시가 주최하고 중소조선연구원이 주관해 '2018 마리나 및 레저선박 산업육성 포럼'이 진행됐다.

'동북아 마리나 및 레저선박 중심도시로 도약’을 주제로 한 '2018 마리나 및 레저선박 산업육성 포럼'은 부산에 소재한 레저선박 제조, 마리나 운영, 요트 운영서비스, 요트 수리서비스 등 마리나 및 레저선박 관련 산학연관 전문가들이 폭넓게 참가하여 지역산업의 발전을 모색하기 위해 해마다 개최되고 있는 포럼이다.

이번 포럼의 발표는 러시아 요트협회 미하일 일리치 예르마콥 부회장이 ‘러시아 극동지방 요트산업 현황과 한․러 비즈니스 협력 활성화 방안’을, 중소조선연구원 임장곤 본부장이 ‘마리나 비즈니스 R&D센터 기획 현황’에 대해 발표하였다.

미하일 부회장은 ‘연해주 지역에만 25개 마리나와 40,000척 이상의 보트가 계류되어 있으며, 동절기에 약 60척이 우리나라를 비롯한 대만, 일본 등으로 이동하고 있다’고 하였다.

특히, ‘부산은 러시아와 이미 교류가 많을 뿐만 아니라 요트 선주들이 방문하고 싶어 하는 곳이어서 요트 수리와 계류 장소가 마련되면 비즈니스 기회가 증가할 것’이라고 하였다.

또한 중소조선연구원 임장곤 본부장은 ‘부산이 주로 육상관광에서 이루어지고 있는 관광산업을 해양관광으로 확대가 필요하다는 점과 비즈니스 센터와 같은 산업 육성을 위한 플랫폼이 구축이 시급하다’고 강조하였다.

토론에 참가한 요트경기장 요트수리조합의 조두남 이사장은 ‘부산의 마리나 산업을 발전시키기 위해서는 요트 운항구역의 확대, 미국처럼 자동차 운전면허만으로 보트를 운항할 수 있도록 허용, 보트 제조업의 디자인 기술접목, 부품 국산화 지원확대 등이 필요하다’고 하였다.

특히, 마리나 비즈니스 R&D 센터가 마련되면 동북아에 유일한 전문 비즈니스 센터로서 단기간에 부산이 중심지로 부상하는데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인기기사
최신기사

스폰서링크
의료실비보험추천 보험비교샵 - 보험비교,민영의료보험,병원비90%환급보험 [클릭] http://www.insubest.kr/
태아/어린이보험 가입-뱃속부터 평생 지켜주는 태아보험 한 눈에 비교~[클릭]http://www.eduview.kr/ 다이렉트 카보험 -내 자동차보험료는 얼마? 자동차보험 즉시비교견적! http://www.onlinecar-direct.co.kr/암보험 비교 가입센터- 국내 주요 보험사의 암보험을 한눈에 쫙~http://www.the-root.kr/
실비보험 보험비교
- 아파도 다쳐도 보상받는 실비보험~보험사별로 비교가입해야~http://www.meritz-net.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