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의 미(米)스코리아로 ‘동네정미소’ 선정
11월의 미(米)스코리아로 ‘동네정미소’ 선정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8.11.07 1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네정미소 김동규 대표 ‘쌀 큐레이션’ 서비스도 구상하고 있어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은 농림축산식품부와 함께 젊은 창업인 5인을 발굴하는 11월의 미(米)스코리아로 ‘동네정미소’를 선정하여 쌀에 대한 새롭고 신선한 이미지를 구현하겠다는 방침이다.

이에 11월의 미(米)스코리아로 선정된 김동규 대표의 ‘동네정미소’는 마포구 성산동에 위치해 있으며 다양한 품종의 쌀, 농가와 직거래한 농산물을 파는 쌀가게이자, 갓 도정한 쌀로 식사를 제공하는 밥집이기도 하다.

‘미(米)스코리아를 찾아라’는 2016년 외식업계 종사자를 발굴해 홍보를 지원했던 것으로, 쌀 관련 업종에 종사하는 젊은 창업인들을 발굴하여 국민들에게 소개함으로써 쌀의 참신성, 다양성 등 쌀 산업이 가진 새로운 비전을 제시하고 있다.

가정에서 맛있는 밥을 먹을 수 있게 즉석 도정한 쌀을 소포장(450g)으로 판매하고 있으며 추청이나 신동진, 고시히카리, 하이야미 등 다양한 품종별 쌀도 판매하고 있다. 또한 점심과 저녁을 합쳐 하루에 최대 40인분의 식사를 판매한다.

동네정미소에는 운영자들이 오랜 신뢰 관계를 구축한 전국 각지의 협동조합이나 영농 기업, 개별 농부에게서 직접 쌀과 잡곡을 구입하여 판매한다. 이는 농부와 직접 소통을 통해 생산자와 소비자를 연결하는 커뮤니티 푸드를 지향하고자 하는 김동규 대표의 운영철학과 맞물려 있다.

동네정미소 김동규 대표는 “쌀과 잡곡은 ‘길게는 계절별로 짧게는 월별’로 자라는 품종이 다른데 동네정미소에서는 계절별로 가장 맛있는 쌀과 잡곡을 선별하여 소비자에게 배달하는 ‘쌀 큐레이션*’ 서비스도 구상하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