튜비스트 김남호 독주회, 11월 4일 오후 8시 예술의전당 리사이틀홀에서
튜비스트 김남호 독주회, 11월 4일 오후 8시 예술의전당 리사이틀홀에서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8.10.17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탈리아에서 열린 ‘세계 튜바 페스티벌’에 참가해 평단의 주목을 받아

11월 4일 오후 8시 예술의전당 리사이틀홀에서 튜비스트 김남호 독주회가 열린다.

튜비스트 김남호는 한국예술종합학교 재학 중 도불하여 Perpignan Concervatorie National de Region(D.E.M)에 진학 후 수석 졸업 및 골드메달을 획득한 음악가로 일찍이 유럽 무대에 데뷔하여 이탈리아에서 열린 ‘세계 튜바 페스티벌’에 참가해 평단의 주목을 받았으며, 프랑스 보르도에서 열린 세계적으로 수준 높은 음악제인 ‘Rencontres Musicales Internationales des Graves’에서 훌륭한 연주로 이름을 알린바가 있다.

국내 금관 연주자로서 독보적인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김남호는 세계적인 독일의 튜바회사인 Melton의 전속 아티스트로 활동하면서 독일에 건너가 악기 제작에 직접 참여하였고, 그가 설계한 모델 ‘APOLLO’는 국내외 연주자들에게 크게 주목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