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안보현, ‘태후’ 당시 송혜교 짝사랑 할 수밖에 없었던 이유 공개! 궁금 UP!
‘라디오스타’ 안보현, ‘태후’ 당시 송혜교 짝사랑 할 수밖에 없었던 이유 공개! 궁금 UP!
  • 임종태 기자
  • 승인 2018.08.08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스' 안보현, 대표작은 '태양의 후예'.. '숨바꼭질' 유일한 키다리 아저씨 인기 예고!
사진제공 : MBC ‘라디오스타’
사진제공 : MBC ‘라디오스타’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배우 안보현이 드라마 ‘태양의 후예’에서 함께한 배우 송혜교를 6개월 동안 짝사랑할 수밖에 없었던 이유를 솔직하게 고백한다. 과거 부산광역시를 대표한 복싱선수 이력을 가지고 있는 그는 뜻밖에 김종국을 위협(?)하는 모습으로 큰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안보현은 ‘태양의 후예’에서 송중기와 연기 호흡을 맞추며 시선을 끌었고 이후에는 드라마 ‘별별 며느리’ 등에 출연하며 필모그래피를 성실히 쌓아가고 있는 신인 배우다.
 
그는 드라마 ‘숨바꼭질’의 유일한 키다리 아저씨 역할을 맡아 ‘라디오스타’에 출연하게 된 것과 관련해 “고향에서 출세했다고~”라며 함박웃음을 지어 보이는 등 녹화 내내 신나고 패기 넘치는 모습으로 시선을 끌었다.
 
안보현은 ‘태양의 후예’에서 6개월 동안 함께한 송중기, 송혜교, 진구 등 배우들과의 에피소드를 털어놓았다. 그는 송중기와 송혜교의 결혼과 관련해 “저도 (송혜교를) 짝사랑했다”면서 대부분의 남자 배우와 스태프들이 당시 송혜교의 매력에 빠졌었다고 증언했다.
 
특히 그는 회식 자리에서의 송혜교의 모습을 보고 첫눈에 반한 사실을 고백해 모두를 웃음 짓게 했다고. 또한 그는 현장에서 본 송중기와 진구에 대한 얘기와 자신의 절친인 특별한 스타 김우빈에 대한 마음까지 드러냈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더한다.
 
그런가 하면 안보현은 과거 부산광역시 대표 복싱 선수였던 이력을 공개했는데, 뜻밖에 연예계 대표 운동 마니아 김종국을 자극(?)하는 모습으로 큰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안보현은 복싱 실력을 현장에서 검증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는데 이를 본 MC 김구라는 “김종국을 자극할 게 많네”라며 실력을 인정했다는 후문이다.
 
또한 안보현의 복싱 실력을 검증하는 과정에서 MC 김국진은 그의 실력을 끌어내기 위해 특유의 재치를 보여줬고, 두 사람은 티격태격 케미를 보여주며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전언.
 
스튜디오에 수박 파티를 열게 한 장본인으로 큰 웃음을 선사할 신인 배우 안보현의 패기 넘치는 입담과 복싱 실력, 그리고 예능감은 오늘(8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김국진-윤종신-김구라-차태현 4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