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생 댄스동아리 배틀 대회인 ‘대-접전 Vol. 4’ 열려
대학생 댄스동아리 배틀 대회인 ‘대-접전 Vol. 4’ 열려
  • 오은정 기자
  • 승인 2018.07.12 12: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재 서울대, 카이스트, 포항공대, 고려대, 서강대, 중앙대 등 총 22개 학교,
33개 팀이 참가신청 마쳐

대학생 댄스동아리 배틀 대회인 ‘대-접전 Vol. 4’가 7월 21일 열리며 대한민국 대학교 댄스 동아리의 최강을 가릴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스트릿 댄스 배틀 대회인 ‘대-접전’은 대학생들의 열정과 젊음을 표출할 수 있는 표현하며 같은 취미를 가진 이들과 함께 소통할 수 있는 대회로 국내 대학 댄스동아리이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현재는 서울대, 카이스트, 포항공대, 고려대, 서강대, 중앙대 등 총 22개 학교, 33개 팀이 참가신청을 마치며 강렬한 배틀을 예고하고 있다.

개막은 스트릿 댄스의 한 장르인 왁킹댄스를 베이스로 한 탄탄한 구성과 섬세한 안무를 보여줄 HOLY HARTZ의 초청 쇼케이스로 시작, 루키들의 집합인 초심크루의 초청 쇼케이스도 준비 되어있다.

대회는 각 팀당 4명이 참가한 4:4 배틀 토너먼트 형식으로 우승팀을 결정하는 팀 배틀 사이드와 완성도 높은 퍼포먼스로 우승팀을 가리는 퍼포먼스 사이드로 진행된다. 장르는 스트릿 댄스로 비보이, 락킹, 왁킹, 크럼프, 팝핑, 하우스, 힙합 등을 포함한다.

관람은 누구나 가능하고 입장료는 2만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